본문 바로가기
일본인 신랑(깨달음)

한국식 애정표현이 부담스럽다는 남편.

by 일본의 케이 2014. 4. 25.

예전부터 내 연구논문에 관심을 갖고 계셨던 분께서 책 한 권을 만들어 줄 수 있냐는 제의가 있었다.

시각장애인이 만져서 느끼는 동화책을 만들었으면 하셨는데

요즘은 워낙에 오감(五感 )을 자극하는 책들이 많아서인지

 특정 장애에 각도를 맞추기가 쉽지 않다.

서점에서 신간을 뒤적여봤는데 예전과 별반 다를 게 없다.


 

집에 있는 책들을 몇 권 펼쳐보고 만져보고,,,,

일단, 기본적으로 점자는 넣어야 하는데

실은 전체 시각장애인의 13%밖에 점자를 읽지 못하는 게 현실이다.

 

눈을 감고 만져보고, 손톱으로 긁어도 보고,,,

발상의 전환이 필요한데 아이디어가 안 떠오른다.

옆에서 깨달음도 손으로 만져보더니 재밌다고 나보고

당신은 엉뚱한 데가 있으니까 그 엉뚱함을 살려보란다.

[ ...................... ]

친구들에게 가끔 엉뚱하다는 소린 들었지만 남편한테 들으니까 좀 기분이 그래서

뭐가 엉뚱했냐고 물었더니

길거리 가다 갑자기 춤출 때,,,,

거리의 노숙자에게 돈 건네 주고 도망갈 때,,,,,

사람들 있는 곳에서 갑자기 자기 엉덩이 꼬집을 때,,,,

그리고, 귓속말 하다가 귀를 깨물었을 때,,,,, 엉뚱하다기 보다는 너무 이상하다고 생각했단다.

자긴 사람이 사람을 물 수 있다는 걸 처음 알았단다.

한국에서는 귀여운 아이들에게 이뻐서 꼭 깨물어 주고 싶다는 표현도 하고

실제로 가볍게 물고 그런다고 그런 게 한국식 애정표현이라고 그랬더니

왜 아픔을 느끼게 하면서까지 애정표현을 하냐고 

 나보고 약간 변태적 성향이 있는 건 아니냐고 물었다.

자기가 알고 있는 한국사람들은 일부러 상대를 아프게까지 하면서 애정표현은 안할 거라고,, 

[ ...................... ]

변태적 성향,,,, 변태,,,,별 소릴 다 듣는다.

그렇게 아팠나,,,, 난 애정표현의 하나였는데 깨달음에겐 생소했던 모양이였다.

이것도 문화의 차이인가,,,아니 그냥 개인의식의 차이인가,,,

뭔가 변명을 하면 더 이상하게 돌아갈 것 같아서 그냥 얘기를 마쳤는데

졸지에,,,난 변태아내가 되버렸다.

 

 

수많은 어른들이 밖에서 우왕자왕하고 있을 때.....

구명 조끼 끈을 서로 묶어가며 마지막 순간까지 공포와 두려움 속에서 고통을 함께 했을 두 학생,,,

생각만 해도 눈물이 앞을 가립니다.

 


댓글27

    이전 댓글 더보기
  • 민들레 2014.04.25 20:24

    길거리에서의 춤~?
    케이님 의외 인걸요 ㅎㅎㅎ
    그외는 공감 가는 이야기라 웃고 갑니다.
    답글

  • 2014.04.26 00:17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그린스무디 2014.04.26 06:14 신고

    케이님 뭔가 귀여우셔...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노숙자분들에게 돈 주고 도망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깨달음님 반응도 너무 재밌네요 ㅋㅋ 사람이 사람을 깨물..ㅋㅋㅋㅋ
    앞의 글 보고 우울하다가 이 글보고 좀 웃습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답글

  • 토종감자 2014.04.26 11:38 신고

    ㅎㅎㅎ 재밌네요.
    제 남편도 처음에 물리고, 시껍하더니 지금은 자기 더하더라고요. 제가 엄청 물리고 있...^^;;
    근데, 애정표현보다도 웃을때 옆사람 막 때리는 걸 잘 이해 못하더라고요.
    그러고 보니 저도 잘 모르겠더군요. 그냥 감정을 옆사람과 공유하는 방법이라고 했는데, 왜 꼭 쳐가면서 깔깔대는지는 저도 미스테리. ㅎㅎ

    답글

  • 2014.04.26 12:46

    한국식은 아닙니다.ㅎㅎㅎ 독특하신듯.. ^^재미있네요
    답글

  • 2014.04.26 14:06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맛깔 2014.04.26 14:08

    케이는 예술가 ㅎㅎㅎ
    답글

  • 시은맘 2014.04.26 14:15

    전 애들한테 조차 그런생각은 안해 본듯..ㅎㅎ 뽀뽀는 맨날 쪽쪽해도^^
    한국식은 아닌것 같아요.^^
    글쓴님 특이하신분..? 아니면 애교가 남다르게 있으신분 이신가요?ㅎㅎㅎ
    신랑분이 좋으시겠어요~~~
    답글

  • 2014.04.26 14:53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지나가다 2014.04.26 19:16

    어떤 표현일까 궁금해 들어와 읽어보았습니다. ^^
    읽고난 느낌은, 보편적인 한국식 애정표현이라서가 아니라,
    이곳 글공간의 주인장님의 개성적인 애정표현이라 생각됩니다.
    낭군님께서도 변태아냐? 라고 하면서도 무척 좋아하시리라 생각합니다.
    설마 아플 정도로 꽉 무시는건 아니죠?
    낭군님과 함께 늘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좋은 책도 만드시구요
    지나가다 들러서 잘 읽었습니다.


    답글

  • 주인장님께 남깁니다 ^^ 2014.04.26 19:17

    어떤 표현일까 궁금해 들어와 읽어보았습니다. ^^
    읽고난 느낌은, 보편적인 한국식 애정표현이라서가 아니라,
    이곳 글공간의 주인장님의 개성적인 애정표현이라 생각됩니다.
    낭군님께서도 변태아냐? 라고 하면서도 무척 좋아하시리라 생각합니다.
    설마 아플 정도로 꽉 무시는건 아니죠?
    낭군님과 함께 늘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좋은 책도 만드시구요
    지나가다 들러서 잘 읽었습니다.


    답글

  • 2014.04.26 21:18

    변태적성향 맞자나요
    답글

  • 해피마인드 2014.04.26 23:45

    실제로 깨무는지는 모르겠으나 그런표현이 한국에서 예전부터있았다는건 아는사람은 알져 귀여운걸 봤을때 깨물어주고싶다 는표현은 많이하는듯 하지만실제로 하는지는 알수없음 ㅋㅋ
    답글

  • ?? 2014.04.27 00:00

    그런표현이 있는건 앍9ㅆ는데, 그게 한국식은 아닌듯하네요~
    답글

  • 엉뚱 2014.04.27 00:08

    엉뚱한거맞으신듯요ㅎㅎㅎ
    답글

  • 아게하쵸 2014.04.27 00:15 신고

    흑.. 케이님 저도 쫌.. 부담스러울꺼 같아요!~~ ㅋㅋㅋㅋ
    답글

  • 초밥냥 2014.04.28 22:09

    >▽<
    답글

  • 공감가요 2014.04.29 23:01

    저는 엄마가저희자매들 예쁘다고 깨무셔서 공감가는데...ㅋㅋ 애정표현이죠
    답글

  • 진미 2014.04.30 04:09

    상대가 사랑스러우면 깨물고 싶은 충동을 가끔 느끼는거 같아요~ㅋㅋ남편분 표현이 너무 재밌네요ㅋㅋㅋ시각장애인에 대해 검색하다 들리고 가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답글

  • 두유M 2015.03.17 20:38 신고

    저도 정말 정말 좋고 예쁠때 꽉 깨물고 싶어요ㅎㅎ 하지만 상대방이 싫어할까봐 마음속으로만 깨뭅니다ㅎㅎ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