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인 신랑(깨달음)

아내는 출장 중

by 일본의 케이 2014.12.04

 

짐을 챙기며 뭐가 먹고 싶냐고 물었는데도 시큰둥하다.

결혼 초, 내가 세미나 참석을 위해 해외나 지방으로 잠시 출장을 떠날 때면

깨달음도 내 스케쥴에 맞춰 내가 있는 곳까지 와서

그곳 관광을 즐기며 하룻밤을 더 묵곤 했었다.

하지만, 언젠가부터 서로가 번거로운 것도 있고, 세미나 참석이 줄어들면서

그냥 혼자 움직이게 되었다.

이런 날은 혼자 남은 깨달음을 위해 간단한 먹거리를 장만해 두거나 하는데

오늘은 별 반응이 없었다.

뭐든지 말하라고 이번에 2박3일이니까 당신 혼자 심심할거라고 그래도 그냥

눈만 멀뚱멀뚱 뜨고 날 쳐다 보면서

감기가 다 나았는데 직원들 때문에 감기가 또 옮겨온 것 같다고

짜증난단다. 겨우 나았는데 또 머리와 목이 아프다고,,,,


 

내일 다시 병원 가야할 것 같다길래, 내가 없으면 더 힘들거니까

먹을 것이라도 잘 챙겨먹어야 하지 않겠냐고 내가 준비하겠다고

언제나처럼 쥐포와 문어다리 구어 놓겠다고 그랬더니 알았단다.

말 없이 쥐포를 자르는 깨달음...

옛날 같았으면 반은 먹고 반만 넣어 놓을텐데 오늘은 하나도 먹지 않고

그냥 반듯이 잘라 통에 넣고만 있다.

힘이 없어 보인다고 그 외에 힘 날 것 같은 음식 말해 보라고 그래도 필요 없단다.

[ ...................... ]

 

좀 안쓰러워서 그럼 나와 같이 예전처럼 출장지에 같이 갈꺼냐고 물었더니 그것도 싫단다.

연말이여서 바쁘다고,,,,

출장가는 사람 맘 무겁게 하지 말라고 당신이 힘이 없으면 나도 맘이 불편하지 않냐고

쳐다봤더니 쥐포를 자르며 지금 뭘 먹으면 감기가 나을 것인지 생각 중이란다.

[ ........................... ]

약을 먹어도 회사에 가면 직원 2명이 심한 독감에 있기 때문에

좀처럼 쉽게 낫기가 힘들 것 같아서 뭘 먹어야  이겨낼 수 있는지 모르겠단다.

난 비타민 C를 더 많이 섭취해야 한다고 그러기 위해서는

야채와 과일류를 많이 먹어야하니까 100프로 야채쥬스와 깨달음이 좋아하는 복숭아를 권했다.

그랬더니 알았다고 우선 챙겨 놓으란다.

 

그래서 쟁반에 이것 저것 챙기고 있는데 갑자기 뭐가 생각난 듯,

지난 번에 마신 인삼즙이 어딨냐고 묻길래, 다 마셨다고

다음주에 대추랑 사서 다시 즙을 낼 생각이라고 그랬더니

엄청 낙심한 얼굴을 했다.

당신은 정관장을 매일 먹으니까 굳이 인삼즙 안 마셔도 된다고 그랬더니

아니라고 정관장하고 인삼즙을 다르다고 눈을 내려깔고 얘기 하길래

알았다고 인삼차라도 괜찮겠냐고 그랬더니 그거라도 좋다고  챙겨주란다.

[ ......................... ]

 그리고 김치 찌개를 부탁을 하길래, 김치찌개할 분량의 김치가 없으니

볶은 김치 넣어서 삼각김밥을 만들어 주겠다니 그럼 볶음밥 해달란다.

그래서 저녁 늦은 시간 깨달음이 좋아하는 소세지를 넣고 김치 볶음밥을 완성시켰다.

쥐포, 문어다리, 야채쥬스, 복숭아 통조림, 인삼차, 그리고 김치 볶음밥,,

감기를 이길 수 있는 음식이라고 할 수는 없지만

내가 없는 동안 감기와 잘 싸워 이겼으면 할텐데,,,걱정이다

 

---------------------------

글이 늦였습니다.

제가 지금 잠시 출장 중이다보니 글을 잘 못 올리고 있네요.

양해 바라며 주소 적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메일 주신 분들께도 차분히 집에 돌아와서 답변 드릴게요.

 

댓글25

    이전 댓글 더보기
  • 맛돌이 2014.12.04 09:12

    남편에 대한 애정이 각별하군요.
    ㅎㅎ

    출장 잘 다녀오세요.
    답글

  • 미라라네 2014.12.04 09:12 신고

    제 신랑도 이번에 편도선이 제대로 부어서 물 넘기는것도 힘들어하더라구여.
    옆에서 기분 맞춰주고 먹을거 챙겨주다가 혼자 열폭해서는 신랑 낫기만 하라구.
    그 담에 내가 바로 아플거니까.. 너도 잘 챙기라고.. 그래버렸네요..
    편도선때문인지 몸은 뜨거운데 오한들면서 땀 뻘뻘흘리는 사람에게 뒷바라지 조금 했다고
    짜증낸 제가 케이님의 글 보고 깊은 반성을 했어요...
    오늘은 맛난거 챙겨줘야겠네요...
    답글

  • 이지은 2014.12.04 10:41

    감기가 유행이라 그런지 나아도 또 걸리고 하네요. 빨리 나으셔야 할텐데.... 케이님도 감기 조심하세요~ 깨달음님도 빨리 컨디션 회복하시길 기도할게요.
    답글

  • 징징이 2014.12.04 11:23

    감기 빨리 나으시길...
    아프면 만사가 귀찮고 힘든데 나은 감기가 다시 시작이라면
    긍정의 아이콘 같은 깨달음님이라도 많이 힘드시겠어요.
    빨리 나으시라고 전해주세요 ㅠ 출장 잘 다녀오시고요^^
    답글

  • 김동일 2014.12.04 14:06

    신혼에 깨소금 냄새가 폴폴 나여~~~~~
    감기뚝하는 광고가 생각나여

    출장 잘다녀오시기 바랍니다
    답글

  • 그린스무디 2014.12.04 19:53 신고

    바쁘시군요 케이님
    저도 요즘 정신이 없네요 ㅠㅠ
    커피 만드는 일을 시작했거든요.
    교육받고 이제 집에 왔습니당
    물론 계속 할 일은 아니고 잠시 하는 일이지만
    작은 일이라도 최선을 다하려구요
    케이님도 언제나 화이팅이욧!!!!
    답글

  • 2014.12.04 20:29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채영채하맘S2 2014.12.04 21:56

    감기에 배숙이 좋은데 한번 만들어서 두분 같이 드셔보심이 어떤지요? 아프다고하시니 걱정되네요.
    답글

  • 예진엄마 2014.12.04 23:49

    출장 가시기 싫으셨을거 같아요^^;;
    잘 다녀오셔용
    답글

  • 블루칩스 2014.12.05 00:37

    알콩달콩엔 국경도 나이도 결혼년차도 없군요 부러우면 지는건데... 털썩... OTL
    답글

  • 맛깔 2014.12.05 04:05

    깨달음을 걱정하지 마십시오. 표정관리 중입니다.
    남편들은 거의 다 그렇습니다. ㅎ
    잘 다녀 오세요.
    답글

  • 민들레 2014.12.05 10:16

    출장중이시군요~
    좋은 성과 있으시길 바라고요
    깨달음님 감기도 어서 뚝~! 하시길~~
    케이님의 지극정성 사랑이 보입니다.
    답글

  • 허영선 2014.12.05 10:47

    어릴적 우리 엄마도 가끔 외갓집에 갈일 있으면 아빠한테 꼭 먹고 싶은 음식을 물어보곤 하셨었죠. 저희 학교 때문에 아빠가 우리를 챙겨야 하니 밑반찬이라도 넉넉히 해두실요량이었던 듯 합니다. 엄마는 곰탕을 한 솥 끓여두고 쥐포 볶음, 장조림을 해두시곤 했죠. 제육볶음이나 불고기를 양념해서 넣어두고 아빠한테 볶아 달라고 하라고 하시기도 하고.. 집안 살림 특히 음식살림하는 엄마들 아내들은 집을 비우게 되면 먹거리가 젤 걱정이신건 예전이나 지금이나 같네요. 케이님이 깨달음님 먹거리 챙겨드리는 모습 보니 어릴때가 생각하서 적어봅니다.
    답글

  • 크리스티나 2014.12.05 11:5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답글

  • 김빈아 2014.12.05 11:5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답글

  • 소녀소어 2014.12.06 21:21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답글

  • rocktank 2014.12.09 11:09

    맛나겠다아~~~~~~~~~ ^^ 감기 빨리 나으시길 저도 잘 안떨어지고 있지만요 ㅎㅎㅎ
    답글

  • 2014.12.15 14:13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슬우바라기 2014.12.15 21:40

    케이님도 은근 현모양처 라니깐요~~^^
    저라면 ..그냥 곰국 양동이로 한가득 끊여놓고 갈듯..ㅎㅎㅎ 깨서방님 감기 다 나았나 모르겠네요.
    일본도 귤 먹나요...? 귤이닌 유자차 강추요ㅎ

    답글

  • 달빛안에서 2014.12.25 11:03

    감기예방엔 사과랑 당근을 같이갈은 생과일쥬스가 좋아요~^-^매일같이 먹음 겨울도 잘나고 감기도 가볍게 물리칠수있을거예요.따뜻한 차 많이드세요~감기걸리는건 몸안에 수분이 날아가서 건조한거래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