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금 일본은..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최상의 호텔

by 일본의 케이 2015.10.13

호텔 로비에 들어선 시간은 오후 4시.

캐리어를 끌고 체크인을 마친 후, 방으로 향했다.

멀쩡한 내 집을 두고 이렇게 호텔에 묵어야 하는데는

이유가 있었다.

2달 전부터 깨달음이 호텔공사를 맡게 되었는데

특급 호텔이 아닌 비지니스 호텔과 캡슐 호텔이였다.

그것도 장소가 동경 최고의 땅값을 유지하고 있는

긴쟈에 새로운 감각의 호텔을 지어야한다. 

기존에 있는 호텔형식과는 다른 스타일과

디자인을 구상하기 위해 지난달부터 회사 직원들이

각지에 있는 괜찮은 호텔에 직접

 숙박을 해보고 멋진 아이디어를 구상중이다.

우리 부부는 요즘 젊은 외국인 관광객층에 인기가 많은

비즈니스 호텔을 탐색?하기 위해 이 곳에 온 것이다.

직원들이 투숙하고 있는 캡슐호텔은 일본인 투숙객이 아닌

외국인, 주로 중국인 관광객을 타켓으로 한다고 했다.

 

방에 들어서자 깨달음은 바로 사진을 찍고

소재들을 만져보고,,

난 로고디자인이나 픽토그램쪽을 관찰하고,,,

 

지금 일본은 중국인 관광객의 증가로

호텔이 많이 부족한 상태이다.

일반호텔, 비즈니스 호텔, 그리고 캡슐 호텔까지

예약하기가 아주 힘들다.

지난 10년간 외국인 여행자가 약 3배로 늘어가면서

숙박업소의 부족으로 인해 내국인 여행자들이

여행을 포기하는 사태도 일어나고 있다.

 

그리고 캡슐 호텔은 일본 특유의 숙박문화여서

외국인들에게 인기를 끌기 시작했고

기존에 갖고 있던 캡슐 호텔의 이미지를 벗어난

새로운 숙박업소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원래 캡슐호텔은 침대 하나와 TV 등 최소한의

시설을 갖춘 일본 툭유의 1인용 숙박공간이였다.

또한, 남성 전용 이미지가 짙었던 이 곳이

여성 고객의 증가와 외국인 관광객의 호기심이 넘쳐나면서

새로운 서비스로 새롭게 변신을 하고 있어

캡슐호텔을 찾는 고객이 늘어가고 있고

요즘은, 간단한 아침식사 무료 제공및

온천시설을 갖추기도 하고

무료 세탁 서비스도 마련해 두고 있다.

(일본 야후에서 퍼 온 이미지)

 

깨달음과 직원들이

이 다락방 같은 호텔을 새로운 감각의 디자인과

고급스러움을 함께 갖추기 위해

설계. 디자인에 신경을 많이 쓰고 있으며

일본만의 독특한 숙박시설임을 고려해

일본식, 일본스러움을 자연스럽게 디자인에 접목시키기 위해

스탭들이 독창적인 아이디어를 내 놓고 있다.

특히, 여직원들은

여성투숙객이 편히 이용할 수 있게

 화장수등 여성에게 필요한 물품들을

비치한 파우더룸을 계획하고 있고

요금은 1박에 5,6000엔으로 설정, 

출장이나 여행을 온 여성들이 다시 찾고 싶은

호텔을 만들기 위해 노력중이다.

지난해 일본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은

1,340만명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엔화 약세와 비자요건 완화조치에 힘입어

계속해서 늘어나는 추세이며

도쿄올림픽이 열리는 2020년에는

외국인 방문객을 2000만명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숙박시설이 부족한 상황이다보니

 기존의 사무실 건물을

호텔로 바꾸는 합리적인 방법을 선택하고 있고

아키하바라를 중심으로

동경내 사무실이 밀집 된 곳을 중심으로

  30년 된 사무실 건물을 호텔로 개조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일본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편안하고 안락한 숙박시설을 제공하기 위해

깨달음과 깨달음 회사 직원들이

오늘도 열심히 숙박업소 탐색을 하고 다니고 있다.

외국인 관광객에게 기억에 오래남을

호텔을 만들기 위해...


댓글12

  • 명품인생 2015.10.13 00:30

    새로움의시각으로 보았답니다
    깊이 오래 생각해 봐야 겠네여
    캡술형
    먼 미래에는 화성에도 접목될것 같아여
    답글

  • rocktank 2015.10.13 10:32

    대박입니다. 매번 갈때마다 왜이리 호텔이 없지라고 생각했는데 10년 사이3배나 늘었군요.

    도쿄는 주말에 호텔 구하기 그냥 포기하고 친구집으로 갑니다.눈치 보이고 미안하지만.최대한 늦게 들어가 잠만자고 아침일찍 나옵니다.

    전 주로 도요코인체인을 이용합니다만.거기도 보통 주말은 거의 전국적으로 만실입니다.

    몇년전만해도 안그랬는데요.음 개인적으로 캡슐은 좀 이미지가 안좋아서 이용해보지 않았는데

    케이님 글을보니 한번 이용해 봐야겠네요.그럼 좋은 설계하시길 ^^
    답글

  • 사는게 뭔지 2015.10.13 14:47

    케이님 고생인 듯 고생아닌 고생같은 호텔 숙박 경험 부럽지만 일로 묵으시니 물론 집 놔누고 고생이긴 하지만 여전히 부럽습니다. ^^
    답글

  • NELLYCW 2015.10.13 20:23 신고

    땅값 너무 비싸네요
    답글

  • 노엘 2015.10.13 22:00

    이제 캡슐호텔 이용할 나이는 지났지만 예전엔 여자는 안된다해서 쫌 아쉬웠었어요
    개인적으로 도미인체인이 참 일본스럽고 만족해요 무제한 쓰는 옥상목욕탕이 젤 좋구요
    아침도 맛나구요 .호텔은 하드웨어도 중요하지만
    운영의 묘를 살린 소프트웨어도 중요한듯요
    답글

  • 예진엄마 2015.10.13 23:54

    아무리 봐도 캡슐은 신기방기네요~
    답글

  • 울릉갈매기 2015.10.14 10:20

    캡슐호텔이 맘에 드는데요~ㅎㅎㅎ
    행복한 시간 되세요~^^
    답글

  • 미라라네 2015.10.14 11:25 신고

    저도 여행중에 캡슐호텔 이용해본적있어요.
    도미토리보다 훨씬 만족도가 좋아서 환율이 장난아닐때는 저렴하게 잘 이용했던 기억이 있어요.
    우리나라도 재건축보다는 리모델링을 잘하면 좋을텐데 하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답글

  • 민들레 2015.10.14 12:10

    캡슐 호텔은 웬지 기차 침대칸 같이 보입니다.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좋은 결과 있기를 바랍니다.
    답글

  • jerom13 2015.10.14 14:42

    도쿄 도심의 5~6천엔대의 호텔들을 여러차례 다녀본 결과 타 지역대비 서비스가 나빴습니다.
    물론 호텔사이트 별2개 등급이긴 한데 같은 금액으로 타지역에서는 조식포함한 별3개짜리 호텔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물론 땅값이 비싸서 그럴수도 있겠지만 비수기인데도 호텔사이트에서 가격할인받아 그 가격으로 밤을 보내기에는 매력이 떨어집니다. 낡고 좁고 더럽고 비싸다는 느낌이 가시질 안네요.
    올림픽을 치뤄야 하는 입장에서는 많은 개선이 이뤄져야 합니다.

    ps-호텔 리모델링 일을 들어가신다니 사용하는 입장에서 부탁드립니다.
    카메라, 핸드폰, 노트북등 충전을 필요로하는 기기들을 많이 쓰는 요즘 사람들에게 전기콘센트의 위치가 중요합니다.
    화장대나 선반이 있는곳과 욕실 부근으로 콘센트가 있던데 많이 불편합니다.
    침대에서 머리 두는 쪽에 콘센트가 절실합니다. 폰사용하는 동선을 봤을 때 가장 이용하기 쉬운 위치이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기존 2성급 호텔들의 경우 콘센트 부족으로 연장선을 이용해서 그 수를 늘리고 있는데 감전 및 화재의 우려가 보이더군요.
    답글

  • 두 번째로 보이는 캡슐호텔에서는 저도 묵어보고 싶어요. 저는 큰 집 보다 작고 아담한 걸 선호해서 별로 답답하지 않을 것 같아요. 아..그런데, 첫 번째 사진 속의 캡슐호텔은 일어서 있을 공간이 없어서 좀 그런건 같구요.^^;;
    매 번 먹방에서 자주 보던 깨달음님을 일하시는 사진 속에서 보니 뭔가 다른데요. ^^
    답글

  • 아이리시 김 2015.10.16 21:26

    오사카에서 호텔은 아닌거 같고 캡슐룸에서3박 했었는데 가격은 저렴하고 시설도 깨끗하고 좋았는데.. 아무래도 공동이 쓰는 공간이다 보니 알람소리나 가방정리소리 이런게 좀 거슬리더라구요~ 가격을 생각하면 그 정도는 감수해야 할듯요! 그리고 룸이 다닥다닥 붙어있으니 화재시 좀 걱정이 되더라구요 복도가 미로처럼 되어있어서요 큰 공사 같은데 좋은 아이디어 내서 일 잘하시길 빌어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