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인

이삿날, 남편의 일본식 인사.

by 일본의 케이 2015.05.25


아침 8시 30분.

초인종 소리와 함께 이삿짐센터 직원들이 와서

이름과 이사할 곳 주소를 확인하고는

 보호막을 깔고 붙힌 다음 짐을 옮기기 시작했다.

릴레이식으로 리더격인 분이 먼저 짐들을

 체크한 다음에 하나씩 건네주었다.

 

오전이 지나기도 전에 모든 짐을 차에 싣을 수 있었고

직원들 점심을 한 후, 새로 이사할 곳으로 이동했다.

우리가 먼저 새 맨션에 도착, 관리실 아저씨에게 인사를 나누는데

이삿짐 직원도 미리 발급받은 허가증 같은 걸 보여드리며

 관리사무실 아저씨에게 인사를 드렸다.

먼저 한 쪽 엘리베이터만 고정으로 사용하기 위해

엘리베이터에 보호막을 붙혔다.

이사 견적서를 뽑던 날,

한국처럼 크레인 이사를 하지 않는 이유 중에 하나는

이렇게 엘리베이터를 사용하기 때문이라고 했었다.

굳이 사용료를 내지 않으며 모든 이사는 거의

 엘리베이터를 사용하기에

주민들도 그렇게 불편하게 생각하지 않는다고 했었다.

 

집에 들어오기 전에 양말을 새로 갈아신겠다며

 두명의 스텝이 새양말로 갈아신는게 참 인상적이였다.

그러고 보니 아까 전 집에 들어 올 때도

 바로 양말을 갈아 신어었다.

새 양말을 신은 스탭이 방으로 들어와

 통로와 문짝에도 꼼꼼히 붙히고

바닥에도 얇은 이불같은 걸 깔았다.

 

그렇게 짐들이 옮겨지고 우린 각자 배치도를 보며

방에 맞게 짐들을 집어 넣었다.

그렇게 짐이 반쯤 들어왔을 때, 깨달음이 잠시 안 보이길래

찾아봤더니 거실 구석에서 앉아

술과 소금을 두고 기도를 드리고 있었다.

너무도 진지한 표정으로 기도를 하고 있어서

차마 말을 못 걸고 끝나기를 기다렸다가

바쁜데 지금 뭐하는 거냐고 한소리했더니

집신령님, 지신(地神) 께 잘 부탁한다는 인사를 드렸다며

일본사람들은 다들 이렇게 한단다.

[ .......................... ]

 

이 바쁜 와중에 언제 사왔냐고 쏘아붙혔더니

아까 점심 먹기 전에 미리 사두었단다.

그런 미신적인 것은 안 해도 될 것 같은데

굳이 하냐고 어서 짐이나 챙기라고 그랬더니

원래는 이 집에 막 들어섰을 때 했어야 하는데

짐들을 반이상 넣은 상태니까 인사가 늦은 거란다.

[ ..................... ]

화장실과 욕실이 아직 남았다고

잠시 자기에게 시간을 주라며 욕실쪽으로

소금과 술을 들고 걸어가는 깨달음 뒤통수를 향해

그냥 네 군데 동서남북 했으면 됐지 않냐고

목소리를 높여도 내 말은 듣지도 않았다.

 

말해 봐야 소용없을 것 같아서 그냥 난 나대로

짐을 옮기고 배치를 하다가 주방쪽 물건들을 옮기는 중에

눈에 띄인 가스렌지 코너에 있는 술과 소금...

소금을 삼각 모양으로 세워둔 건 어디선가 본 것 같은데

실제로 우리집에서 직접 본다는 게 의아하고 낯설었다.

마침, 언니한테 카톡이 왔길래 하소연을 해봤다.

 

민속신앙에 하나라고 치부하기엔

깨달음 표정이 아주 신중하고 정중했기에

강하게 그만 두란 말은 못했다.

모든 곳에 기도가 끝난 깨달음은 아무일 없었던 것처럼

열심히 이삿짐을 정리했고 그 덕분에 예정보다 빠른 시간에

모든 이사가 끝났다.

직원들도 떠나고 잠시 차를 한 잔 하면서

사방에 놓여있는 저 소금들이 신경쓰인다고 했더니

이 터에 살고 있는 신주에게

집안의 편안함과 재수, 복덕을 비는 거라면서

자기처럼 건축계 사업을 하는 사람은

특히나 성주들에게 잘 보여야한단다.

[ ....................... ]

그러니 그냥 신경쓰지말라면서

집을 중심으로 집터의 토지신, 안방의 조상신, 마루의 성주신.

부엌의 조왕신, 현관문의 수문신, 화장실의 측신 등이 있다고

열심히 설명하는 깨달음 얘기를 듣고 있으면서

이게 일본식인지, 아님 깨달음식인지 잠시 궁금해졌다.

내가 크리스챤이여서 모르고 있었던 것인지

아님, 깨달음 말대로 문화적 차이라 생각하고

 받아 들여야하는 건지 알다가도 모르겠지만

각자 나름대로 믿고 있는 신앙이기에

뭔가 불편함을 표하기도 그렇고,, 그렇다고

그 믿음을 그대로 믿을 수도 없고

아직도 내가 모르는 일본문화가 많이 있구나라고 혼자 생각했다.

깨달음은 깨달음대로 자기 방식의 믿음으로

 저렇게 해 놓은 거니까

그러러니 하지만 코너에 놓여있는 소금과 술에

눈이 자꾸만 가는 것은 낯설임 때문일까....

다음에 일본 친구들 만나면 꼭 물어봐야 될 것 같다.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댓글37

    이전 댓글 더보기
  • 2015.05.25 15:49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SPONCH 2015.05.25 16:09

    좋은 집을 찾고 나니 순식간에 모든 것들이 착착 진행되네요! 우리 나라에도 옛날부터 여러 신들이 있더라구요. 웹툰 '신과 함께'에 푹 빠졌었답니다. ㅎㅎ 저도 교회에 다니지만 참 재미있게 봤어요. 새 집에서 즐거운 이야기들 기대할게요.^^
    답글

  • 이보라 2015.05.25 17:47

    우리나라에도 민속신앙에 따르면 토지신 성주신 조왕신 등 똑같은 신이 있어요 전라도 지방은 성주신을 최고로 쳐서 제사상 차릴때 자그만하게 성주상도 따로차려요^^
    답글

  • 2015.05.25 21:34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구구장어 2015.05.25 21:40

    저희집에서도 때마다 이런걸 챙겨요.
    초하루나 보름에 술을한잔씩 따라 모든 입구에 두거나 한잔따라 들고서 온사방을 돌아다니며
    집안의 안녕을 빌어요 어렸을때 부터 보아오던거라 이제는 저도 곧잘 하는데요
    상갓집에 다녀오면 입구에서 소금뿌리는 일도있지요.
    답글

  • 꿈꾸는 거북이 2015.05.25 21:43

    제가 알기론 그런 미신? 같은 것들이 우리나라에도 있다고 알고 있어요! 웹툰 신과 함께나 미신에 대해 다룬 다른 만화에 나오더라고요. 집에 있는 신들이 중요하다는 식으로요. 어릴 때 본 거라 확실하진 않지만요^^; 일본에도 그런 미신들이 있다는 게 신기하네요^^
    여하튼 이사 축하드립니다!! 좋은 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래요!!♥♥
    답글

  • 윤정우 2015.05.25 22:20

    설령 케이님의 마음에 들지 않더라도 깨달음님은 그 기도에 케이님의 보살핌도 기도 했을거에요 이해해주세요 이사 잘하셨겠지요 ㅎ 앞으로 그 집에서 행복 사랑 번창 세상 아름다운것들이 다 이루어지길 기도드립니다 일본 다녀와서 인사드릴께요 수고하세요
    답글

  • 흐음 2015.05.25 23:47

    이사 무사히 마치신 거 축하드립니다.
    소금과 술로 지신에게 비는 건 처음 알았어요. 열심히 기도하신만큼 새 집에서 좋은 일 가득하시길 빕니다^^
    답글

  • 잘 기억은 안나지만, 한국에도 저런 비슷한게 있었던 게 기억나요. 저 어려서 이사할 때도 저런 미신스러운(?)것들을 했던 기억이 있거든요. 저는 미신도 좀 믿는 편인데, 막상 제가 이사 다닐 때는 한 번도 저런 걸 해본적은 없어요.ㅎ
    답글

    • rara353 2015.05.27 16:47

      판다이사인가 봐요. 이사도 참 정갈하고 위생적(?)으로 하네요. 저 종이 상자들은 물론 1회용이겠죠? 이사비가 우리나라에 비해 꽤 비쌀 것 같아요. 저 얼마전에 22층 이사에 120정도 들었답니다. 사다리차 포함해서요^^
      첫댓글인데 이것저것 질문이 많았네요.

  • 두유M 2015.05.26 08:33 신고

    우리나라랑 비슷하네요. 저희집은 제사, 차례때 성주상도 차려요. 집을 지켜주는신이거든요. 저렇게 기도 하는 모습이 나쁜것도 아닌데 너무 면박주신것이 아닌가 싶네요 ㅠㅠ
    답글

  • 2015.05.26 08:48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김태윤 2015.05.26 09:58

    우리집도 해요 꼭!!!!!
    사업하는사람들은 특히 더 챙기죠…안하면 절단나는줄 알아요…ㅋ
    답글

  • 레몰구리 2015.05.26 10:06

    힘든 이사를 끝내셨네요~ 축하드립니다!! 전 주말 연휴동안 해운대에서 신나게 먹고 놀았답니다!!
    새집에서 시작 설레이시겠어요 이사다음날 잠에서 눈을딱 떳을 때의 느낌이란!! 새집에서 행복하세용
    답글

  • 위천 2015.05.26 11:21

    모든 사물에 의미를 두는 것 같군요
    저는 미신을 믿지 않아서 잘 모르겠지만, 토속신앙을 가진 사람들에게는 의미가 있는 것이겠지요
    이렇던 저렇던, 새로운 집에 입주하셨으니 늘 좋은 일만 있기를 바랍니다
    답글

  • 콜럼비아 2015.05.26 13:31

    고생하셨네요 몸살나지 않게 몸관리 잘하세요^^ 깨달음님도 수고하셨네요 ㅎㅎ
    답글

  • 초록개구리 2015.05.26 15:04

    드뎌 이사하시네요~
    몸 상하지 않게 무리하지 마시고 천천히 정리하세요~
    이사 축하드려요~~
    답글

  • 민들레 2015.05.26 19:39

    일본은 이삿날 술과 소금이 먼저 들어가는군요~
    여긴 밥솥이 먼저 들어간다고 들었어요~
    이사 첫날 부자 되는 꿈 꾸세요~
    답글

  • olivetree 2015.05.26 19:40

    겉으로는 이미 멋진 중년의 신사지만, 속마음에 여전히 살고 있을 어리고 여린 깨달음님이, 소중한케이님과 새집에서 행복하게 살고 싶은 소망이 동서남북으로 절을 하시게 하는듯^^
    새로운집에서 묶인바 없이 자유롭게 아름다운가정누리시길~
    답글

  • 해피마마 2015.05.27 21:47

    드디어 이사하셨군요^^
    이거 아주 일본적인 문화인것 같아요^^ 사실 우리 친정엄마는 일본에서 별로 없는 크리스챤이었지만... 이사할때는 저거 했었어요^^;;; 그냥 밥 먹기전에 인사하는것 처럼 습관 같은거일수도 있어요.. 특히 간축계 일을 하시는 분들은 절대로 빼놓지 않는 일이라.. 그냥 문화라고 생각하시는게 마음이 편하실거예요~~~^^
    답글

  • 슬우바라기 2015.05.29 03:28

    짝짝짝~~드뎌 이사하셨네요.
    제가 다 기쁘네요.ㅎ 박스도 일본은 귀엽구..
    깨달음님은 더더욱 귀엽구..ㅎㅎ
    좋은게 좋은거라고 고사 지낸다 생각하면 좋을거같아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