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금 일본은..

일본은 자전거에도 번호판이 있다.

by 일본의 케이 2014. 9. 5.

 

 

우리 맨션은 1년에 두 번 자전거 주차비를 내야한다.

 거주자에겐 주차비가 료인 곳도 있지만 우리 맨션은 고정 주차비를 받는다.

두 대를 갖고 있는 우린 3,600엔을 지불,

맨션 이름과 번호가 적힌 스티커를 받아 각자 잘 보이는 곳에 붙히고 나면 끝이다.

 

일본은 자전거에도 차량번호처럼 고유번호가 있다. 

자전거를 구입하면 먼저 구입처에서 500엔을 지불하고 방법등록을 하면

관할 경찰서와 생활안전 총무과에 내 자전거가 등록이 된다.

이사를 하게 되면 새로운 거주지로 다시 신고를 하고, 그곳에서도 내 자전거가 관리를 받을 수 있다.

이 절차를 끝내 놓으면 자전거 분실이나 도난, 피해를 당했을 때 찾기 편하고,

행여 주차위반및 거리방치에 의해 철거 되었을 때도

철거했음을 알려주는 통지가 집으로 날라 오기 때문에 편리하다. 

(자동차의 번호판과 같은 역할-일본 야후 이미지)

 

단, 철거 당한 자전거를 되돌려 받기 위해선 3,000엔~ 4천엔 정도의

보관료(불법주차 벌금)를 지불해야 자전거를 회수 받을수 있다.

 

 

 자전거 타기 룰, 벌금도 정해져 있다

자전거 타면서 핸드폰, 이어폰 사용 금지

두명 타기 금지(5만엔 이하의 벌금)

저녁 보안등 켜기(5만엔 이하의 벌금)

음주운전 금지(5년 이하의 징역과 100만엔 이하의 벌금)

신호위반(3년이하의 징역과 5만엔 이하의 벌금) 이 있다.

 

한국 자전거 보급률은 17%, 자전거도로는 약 9200 Km에 비해

일본은 70%이상, 자전거도로는 8만Km에 이른다. 

그만큼 이용하기 편리한 시설이 뒷바침해주고 있어서도 보급률이 높겠지만

일본에서 자전거 타기는 건강에도 좋고, 경제적으로도 상당히 도움이 된다.

가끔 일본여행을 자전거로 이용하시는 분들이 계시던데 이런 룰을 알고 타시면

 색다른 만족감을 맛보실 수 있을 것이다.

 

댓글16

  • JS 2014.09.05 01:26

    자전거도 자동차 같은 개념의 법으로 잘 관리되고 있다니 아주 좋은생각 같습니다. 신기하기도 하고요! 나만의 자전거를 6학년때 생일선물로 받아 하루만에 도난 당했던 기억이 떠오릅니다. 너무나 안타까웠는데 저런 제도가 있었다면 혹시 찾을 수 있지 않았을까 싶네요 ^^; 좋은정보 잘 읽고 갑니다.
    답글

  • 민들레 2014.09.05 01:46

    아직 자전거를 배우지 못해 큰 형부한테 구박 아닌 구박을 받고 있어요
    세자매가 같이 자전거 하이킹을 떠나면 얼마나 좋으냐고
    자전거도 한대 사줄 용의가 있다고 하시는데 ...
    우리나라도 요즘은 어딜가나 자전거 길을 잘 만들어 놓아 탈줄만 알면 즐길수 있답니다.

    답글

  • 굄돌* 2014.09.05 08:26 신고

    저런 규정이 있어야 하는데...
    자전거 즐겨 타는 아이들은 1년에 두어개씩 잃어버리기도 해요.
    들고 가서 자기 걸로 만들면 되니까
    남의 것도 쉽게 가져가지요.
    창피할 일이죠?
    답글

  • 곰돌 2014.09.05 09:43

    매번 글 재밌게 잘 보고 있는 독자(?) 처음으로 인사 드려요. 자전거 타면서 이어폰으로 음악듣는 게 불법이라니... 와.. 놀랐어요
    답글

  • 초원길 2014.09.05 12:58 신고

    우리도 자전거 등록제는 필요할듯
    도난이 너무 심해요~
    답글

  • 김동일 2014.09.05 14:27

    우리나라도 60년도에는 자전거 등록 번호가 있던기억이 나는군요

    한국은 자전거 타기문화가 겨울철에는 없어 지는것 같더군요

    오늘오후 부터 추석 길이 시작됩니다 .
    답글

  • 세르비오 2014.09.05 17:40 신고

    오.. 자전거에 대한 복지가 정말 잘 되어 있네요~
    답글

  • 쟝리모우 2014.09.05 21:11

    유용한 정보 감사합니다 케이님~~
    저는 아들과 함께 일본 자전거 여행을 계획중인데
    구미가 당기는 글을 올려주셨네요.
    시모노세끼 까지 배를 타고 가서 오사카 사카이시까지 자전거로 달릴 예정입니다.
    사카이시에 아는 일본 분이 있어서 최종 목적지는 거기입니다.
    시기는 아직 미정이지만 빨리 가고 싶은 생각입니다.
    답글

  • 남무 2014.09.05 21:54

    어쩐지 일본답네요..
    영화 러브레터에서
    두 후지이 이츠키가 자전거 바퀴를 돌려가며
    불빛을 만들어 시험지를 보던 장면이
    생각나요..ㅎ
    답글

  • 마이우 2014.09.06 00:46

    자전거도로는 한국이 더 잘되어있습니다.
    예전에는 우리나라도 자전차라고 불렀죠.
    즉 일본에서 자전거는 차이기때문에 도로로 다녀야 합니다.
    인도로 다니면 위법행위를 하게 되는 것입니다. 인도의 곳곳에 표지판이 있고 자전거랑 사람이 그려 있는 표지판이 없으면 인도로 다녀서 안됩니다.
    이말은 일본에서 자전거도로가8만키로가 넘는다고 했는데..
    이는 일반도로를 자전거 도로 숫자에 넣어서 그렇습니다. 우리의 한강이나 강옆에 산책길과 같이 있는 자전거 도로는 일본에서 좀 처럼 찾아보기 힘듭니다.
    답글

    • 바가아만 2014.09.06 19:44

      일본은 자전거가 교통수단이지 스포츠개념이지 않기때문이죠

    • 덱셀 2014.09.09 17:44

      우리나라에서도 자전거는 차이고 인도로 다니면 불법입니다
      님께서 자전거 도로로 알고 계신 한강 도로 등도 모두 자전거 통행이 가능한 인도이지 자전거 도로라는 개념은 한국엔 없습니다

  • 검수장 2014.09.09 17:17

    한국갔을때보면 자전거가 거의 MTB 모양 밖에 안보이더군요.자전거가게를 가도 거의 그것뿐.
    그리고 자전거도로? 동경에12년째 사는데 아직 자전거도로란거 본적없는데...
    하여간 어느분 말데로 일본에서 자전거는 교통수단이죠.
    한국에 자전거가 제대로 교통수단이 되려면 자동차운전자들과 자전거운전자 모두의 인식변화와
    ...아니 국민의식변화가 먼저겠구만.



    답글

  • 2014.09.09 22:08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2014.09.10 10:06

    이사할때마다 새로 등록해야되고 등록비 매번 500엔 꼬박꼬박내야되고

    그렇다고 잃어버리면 금방 찾아지는것도 아니고 못찾는 경우도 부지기수...

    불법주차했다 철거된 자전거를 찾을때나 쓰이지 분실,도난에서는 그리 유용하다고 생각되지 않네요
    답글

  • 2014.09.10 10:13

    그리고 밑에 법규는 안지키는 사람도 상당히 많아요
    두명이 타는경우도 흔하고
    어두울때 전조등 안켜서 깜짝깜짝 놀라기도하고
    불법주차도 많이하고
    심지어는 자전거타면서 담배를 피거나...

    경찰들도 보면서 제지를 안하더라구요
    단, 신호위반은 잡습니다. 자전거등록서류랑 신분확인하고 최소 경고받아요 ㅋㅋ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