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금 일본은..

일본의 신형 영양실조와 식습관

by 일본의 케이 2015.03.04

초음파 검사를 마치고 필름을 가지고 원장실에 들어갔다.

별다른 문제가 없다고 지금처럼 잘 먹고, 잘 자고, 잘 쉬라는 말씀을 하시면서

어제 먹은 식단을 말해 보라 하셨다.

김치, 콩, 김, 명태조림, 식빵, 치즈, 두부조림,

토마토 파스타, 오렌지, 도너츠, 딸기, 오이,,

그냥 생각나는 대로 얘길 했더니 매 끼니미다 균형잡힌 영양소 섭취를 생각하라고 하셨다.

몸은 음식으로 만들어 지는 것이라고 병이 오는 것도, 병을 막는 것도

모두 음식이니 한 끼를 먹더라도 잘 생각해서 먹어야 한다고 강조하셨다.


 

치료를 마친 지난 3개월동안 나름대로 체력보강을 위한 음식들을

신경써서 먹긴 했는데 영양소까지 생각하지 않았던 것 같다.

예전처럼 일주일에 한 번씩 꼭 고깃집을 가야했던 육식생활은 조금 줄였고

싫어했던 야채, 과일들을 많이 먹으려고 애를 쓰는 것 빼놓고

특별히 영양소의 바란스를 염두해 두지 않았었다.

하지만, 습관화 되고 있는 건 아침에 눈을 뜨면 따끈한 물을 한 컵 마신 뒤

매일 마셔야할 음료를 꺼내 컵에 따라 놓는다.

마셔야지 하면서 깜빡 잊고 안 마시는 경우가 많아

언젠가부터 쟁반에 줄줄히 늘여 놓는 버릇이 생겼다.

 

야채쥬스, 두유, 야쿠르트, 인삼즙, 포도즙 까지

매일 매일 내가 빠짐없이 마시는 음료들이다.

 체력보강을 위한 것도 있지만 치매예방도 신경을 써야하기에

이 외에도 매일 챙겨서 먹고 마셔야 할 것은 호도, 잣, 아몬드,

DHA 보조 영양제, 비타민씨, 장기능 활성제,

눈 피로회복제,.., 챙겨먹어야 할 게 은근 많다.

요즘 일본에서는 신형 영양실조가 늘어나고 있어 특히

 65세이상의 고령중 4명중 1명, 그리고 20대 여성들에게 많이 보이는 증상으로

나이 들수록 고기나 계란들의 동물성 식품의 섭취량이 즐어들다보니 혈액 단백질이 줄어

심장병, 뇌졸중, 질병 감염률이 높아지고 있다고 한다.

젊은층에 여성들은 다이어트를 하거나 외식이 잦다보니

1일 섭취해야할 영양소가 턱없이 부족한 상황임을 지적했다.

그래서 편식을 줄이고 다양한 식품을 접하는 올바른 식습관을

형성해야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한국영양학회가 발표한 한국인 1인1일 영양 섭취기준에 의하면

잡곡밥1공기 (210g ). 채소류 1접시(70g). 생선1토막(60g)

해조류1접시(30g), 콩 (20g) 두부일 경우 2조각(80g)

육류 및 달걀 (60g) 우유1컵(200g) 과일 (100g-사과일 경우 반개, 딸기 수박 참외의 경우 200g)이

1일 섭취해야할 영양으로 나와 있다.


 (다음에서 퍼 온 이미지)

 

 

 깨달음에게 병원 다녀 온 얘기와 균형잡힌 영양소를 섭취해야 한다고 하자

저녁식사 준비를 하고 있는 주방쪽으로 오더니  

자기가 영양소 많은 걸로 하나 만들어 보겠다고

 내가 반죽하려고 했던 부침재료들을 보더니 후다닥 부쳐낸 부추지지미....

오징어를 좀 더 넣었어야 하네,, 냄새는 좋은데 비쥬얼이 별로네 하면서

지지미 위에 잔새우로 토핑을 올리고서는 완벽하다고 좋아했다.

그리고 잠시 나보고 앉아 있어라면서 하는 김에 야채샐러드도 만들거라고

내가 썰어 놓은 것들을 접시에 올리고 낫또에 파도 쫑쫑 썰어 넣었다. 

그렇게 차린 저녁밥상을 두고 두부, 잔멸치, 계란, 

야채, 석이버섯, 부추, 낫또, 고기만두, 시금치면

모든 영양소가 골고루 들어가 있어서 최고의 식단이라고

날마다 이렇게만 먹으면 건강에 문제없다며 먹기 시작했다.

[ ............................. ]

우린 충분한 음식을 섭취하고 있는 듯하지만

실제로는 과식이나 고열량 식사, 육식 위주의 식습관등으로

정작, 우리 몸에 필요한 영양소는 부족한 경우가 많다.

매일, 이렇게 영양소 생각하며 식단을 짜고 준비를하면 좋겠지만

결코  쉽지 않는 게 사실이다.

하지만, 다양한 영양소를 골고루 섭취할 수 있는

균형잡힌 식습관을 유지하는 것만으로도

각종 성인병및 질환을 예방 할 수 있다고하니 이제부터는

 내 몸을 만드는 음식들, 균형잡힌 식생활을 실천해 가야할 것 같다.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댓글21

    이전 댓글 더보기
  • 박씨아저씨 2015.03.04 08:31

    저녁인경우 두부샐러드랑 낫또만 먹어도 되겠다~ㅎㅎㅎ

    답글

  • 조은맘 2015.03.04 08:51

    그러게요..저도 주부의 입장으로 또, 한창 성장중인 사춘기 아이들의 엄마로서 식사준비는 여간 고민이 아니네요.
    몸에좋은 음식은 아이들이 별로고,또 아이들 입맛에 맞는것은 몸에 유익한것 같지 않고요..
    그래도 골고루 먹이려고 노력하는데..쉽진 않네요. 오늘 아침엔 냉이된장국을 끓였더니 구수한 봄향기가 가득하네요..
    봄바람이 쌀쌀하네요 환절기에 감기조심하세요~~^^*
    답글

  • 2015.03.04 08:58

    오사카슈에요.곰탕같은것도챙겨드세요.생선.낫토도몸에좋아요.저도케이님덕분애힘이나요.과연이런일본땅서케이님처럼.꺄달음님처럼순수한분이게신다는게우린행복이내요.새로운글이올라와기뻣어요.힘내서수요예배잘다녀올께요.감사합니다.건강하시복돼시게멀리서나마기도할께요
    답글

  • 2015.03.04 08:5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답글

  • 김동일 2015.03.04 09:14

    날마다 건강하세여
    건강해서 좋은날 되세요
    답글

  • 맛돌이 2015.03.04 09:16

    밥 먹을 때
    영양을 고려해야겠군요.

    좋은 글에 머물다갑니다.
    답글

  • 울릉갈매기 2015.03.04 09:21

    흠~~
    이거 자취생들은 신경 더 써야겠는데요~ㅎㅎㅎ
    이러다 증말 저도 영양실조?ㅎㅎㅎ
    행복한 시간 되세요~^^
    답글

  • 행복한 요리사 2015.03.04 10:08

    챙겨 먹어야 할것들이 정말 많네요.
    정보 주셔서 고맙습니다. 케이님!
    답글

  • 2015.03.04 10:17

    케이님~ 골고루 드시고 더 건강해지시길 바래요. 저는 한국으로 돌아온 후 먹는 양이 더 줄어서 그런지 살이 더 빠졌어요...영양제도, 식단도 좀 더 신경쓰려구요. 암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답글

  • 채영채하맘S2 2015.03.04 15:20

    진짜 영양소를 생각해서 골고루 먹는 거 너무 힘들어요.
    답글

  • 덤플링 2015.03.04 20:45 신고

    잘 챙겨먹는거 은근 힘들어요~~ 그죠?
    답글

  • 김동일 2015.03.05 11:41

    오늘은 정월 대보름 달맞이 하는 날입니다

    부럼도 깨고
    나물도 먹고
    달맞이하면서 소원도 말하고 ~~~~~


    좋은하루 둥근달마음입니다
    답글

  • 민들레 2015.03.05 13:34

    정월 대보름 날 입니다.
    오곡밥과 말린 나물 몇가지 드시면 오늘의 영양소는 고루 섭취 하실것 같습니다.
    부럼도 함께요~


    답글

  • 미라라네 2015.03.05 18:47 신고

    항상 건강하세요. 저도 결혼 후 살이 너무 쪄서 요즘 인생 최고 몸무게를 매일 갱신중에 있습니다.
    이젠 건강을 생각해서 다이어트를 할려고 하는데 케이님이 말씀하신대로 부족한 영양소를 신경쓰면서 노력하려구여.
    그러니 케이님도 건강을 위해서 잘 먹고 좋은 생각 많이 하세요~
    답글

  • ~-~-~-~-~-~ 2015.03.05 23:17 신고

    잘 챙겨 먹는 것도 힘든데 영양소도 따져 봐야 하니... 먹을 음식이 너무 많아요... 결국 알아서 골라 먹는 데서 생기는 문제겠죠... 선택의 여지 없이 못먹는 것보다 나으니 따져 먹는 것도 감사할 일이겠지만요^^;;
    답글

  • 남무 2015.03.06 01:13

    한국 다녀오신 글
    잘읽었습니다^^

    음식이보약이라는 말
    시간이 지날수록 맞는거같아요...
    ^^
    답글

  • 파란패랭이 2015.03.06 15:26

    항상 건강하시길 바라요~~행복한 주말보내셔요^^
    답글

  • 2015.03.06 18:05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강삼돌 2015.03.06 19:12 신고

    건강 조심하세요 케이님^^
    답글

  • 2015.03.09 00:29

    비밀댓글입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