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늙음2

일본인이 결혼식장에서 부러워한 한국의 문화 깨달음 선배를 만났다.내 블로그에 자주 등장하는 이 선배는깨달음에게 처음으로 한국이라는 나라를알게 해주신 분이시다. 올 초에 한국에서 딸 결혼식이 있어 다녀왔고그 날의 사진들을 보여주며 자신이 느꼈던분위기들을 얘기해 주셨다.신부대기실에 선배,후배, 동료들이 와서울다가 웃다가 사진을 찍는 모습이 조금 낯설었고식이 끝나고 식사를 하는데 누가 누군지 몰라인사는 받았지만 거의 기억을 못한다고 했다. 예식비가 얼마 들었는지, 축의금이 얼마 들어왔는지도 모르고 모두 신혼부부에게 맡긴 채 자신은 다음날 일 때문에 다시 일본으로 돌아와야했다고 한다.아빠 역할을 제대로 못했는데 잘 커 준 딸에게제일 감사했고 아직 젊은 둘다 20대이니까 걱정할 것은 없다며 잘 살고, 못 살고는 이제부터 그들의 몫이라했다.(일본 야후에서 .. 2018.10.02
여름의 끝자락, 남편의 착한 생각 마지막 가는 여름이 아쉬워 우린 아타미(熱海)로 향했다.도쿄에서 40분이면 도착하는 온천광광지 아타미는 우리가 잠시 휴식을 취하고 싶을 때나기분전환을 하고 싶을 때 자주 찾는 곳이다.3년전, 한국 가족들과도 함께 왔을만큼 온천휴양지로 유명하고 무엇보다 도쿄와 가깝다는 이유로 연예인들이 세컨드하우스를 두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오늘 우리가 온 목적은 끝자락에 여름을 만끽하자는취지와 깨달음 동창이 5년전, 이곳에 맨션형 별장을 구입해 매년 휴식을 취하는데아주 좋다며 깨달음에게 자랑을 했다고 한다.그렇지 않아도 제주도에 한달살이를 하며 괜찮은별장이 하나 있으면 편히 쉴 수 있겠다고 생각을 했던 참에 친구의 말에귀가 솔깃해졌다고 한다.그렇다고 무작정 매입을 할 깨달음이 아니라는걸잘 알고 있기 때문에 가격 탐색?을.. 2018.0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