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8

블로그의 댓글, 그리고 우리 부부 2주전, MRI촬영을 했다.저녁이 되면 뒤통수쪽에 두통이 있었지만굳이 MRI를 할정도는 아니였다.하지만, 대비차원에서 해 두는 게 좋다며깨달음이 강하게 추천을 했다. 5년전에 한 번 했던 기억이 있어서별 거부반응은 없었는데 촬영까지 꽤나 시간이 걸려 오후 늦게까지 병원에 있어야만 했다. 촬영을 마치고 40분쯤 지나 결과가 나왔는데이상한 점이 발견되지 않았지만왼쪽 뇌혈관에 2미리정도 혈관이 돌출되어있다며 혈압 올리는 일은 삼가하고 늘 마음을 편안하게 먹으라신다. 또 저녁에만 찾아오는 두통의 원인은 갱년기증상의 하나일 수 있다는 말에 전혀 납득이 되지 않았지만 병원을 빠져나오며 모든 걸 갱년기탓으로 돌리고 싶어하는 의사들의 심정을 이해하기로 했다. 오늘은 깨달음이 지난번 수술 때, 전부 배출시키지 못한 잔류.. 2019.09.11
2017 티스토리 결산, 그리고 악플 2017년도 티스토리 블로그의 결산이 있었습니다.꼭 1년간의 성적표를 받는 것처럼괜시리 두근거린 마음으로 결산을 했습니다.제가 지난 한해 언급했던 이야기 중에[깨달음]과 [한국]이라는 주제가 가장 많았던 것 같습니다.다음에서 처음으로 블로그를 시작할 때 막 결혼을 하고 허전한 마음을 달래고 싶어서,내 속마음을 조금 털어 놓고 싶다는 생각에 시작한 블로그였습니다.그러다가 티스토리로 이사를 오고, 사이트 주소를 두번이나 바꿔야했고,,그렇게 횟수로 6년을 채워가고,,이렇게또 한 해를 시작했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해외에서, 그것도 일본이라는나라에서 살면서 느꼈고 체험한 것들,,,외국인 입장에서 살아가는 삶, 그리고 내 나라에 대한 생각들,,그런 복합된 감정들을 여러분들께풀어놓고 싶었던 것 같습니다.작년 한 해.. 2018.01.10
티스토리 초대장 드립니다. 크리스마스 선물도 함께 이번주부터 깨달음은 송년회가 시작되었다.월요일부터 단 하루도 빠지지 않고11시를 넘나들고 있다.매해 연말이면 있는 행사이기에 그러러니하고 난 대략 퇴근시간만 물었는데 지금껏 그렇게 빗나가지 않고 자신이 말한퇴근시간에 맞춰서 들어왔었다.. 그런데 오늘은 12시가 넘어서 들어왔고가방을 자기 방에 던져두고 나와서는자세를 바로 잡고 내게 정중히 인사를 했다.[ 미안합니다~~][ ........................... ] 아무런 반응를 보이지 않자 또 한다.[ 많이 많이 미안합니다 ][ 알았어, 들어가 자...][ 옷 갈아 입고 나올게 ][ 아니야, 양치 하고 자,,빨리 ]갈지자로 안 걷는 걸 보니 그리 많이마시지는 않은 것 같았다.자기방에서 우당탕 소리가 한번 나고세면대에서 터프하게 세수를 하는 소리.. 2017.11.18
남의 블로그에 댓글 다는 예의 제 블로그 오른편, 공지사항에는댓글차단과 댓글승인에 관한내용을 이렇게 적어두었습니다.하지만, 최근 몇 개월전부터 제 블로그를 찾아오시는 분들 중에는 아직도 이 블로그가어떤 곳인지 잘 모르는 분들이 많아댓글을 무작정 달고 계시는 분들이 계시는 것같아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제 블로그는 토론을 하거나 일본관련 정보를 서로 교환하거나정치,경제, 역사를 논하는 곳이 아닙니다.식민지 시대, 731부대, 위안부, 독도, 우익 등등본인들의 정치개념과 역사의식을제 블로그에 털어놓지 마십시오. 물론 이렇게 본인 기분나는대로 댓글을 다시는 분들은 모두 차단합니다만이 블로그가 어떤? 무슨? 블로그인지 알지 못한 채 자기 생각을 아무런 여과없이 댓글로 달고 계신 분들도 제가 차단하겠습니다.그리고 일본에 거주하시는 분들,유학경험.. 2016.12.19
상스러운 댓글은 바로 이런 것입니다 지난 추석 상차림과 함께 올린 깨달음 사진에누군가 이렇게 댓글을 달았다.내 블로그를 적어도 1년은 넘게 읽고있는 분이다. 1년전에는 메구미라는 닉네임으로 댓글을 달았다.[상스럽다] [경박하다]는 표현을남의 블로그에 아무렇지도 않게 달고 있는 본인의 몰상식 (常識はずれ)을 알고나 있는지 참 어이없다.이 댓글을 단 사람은 [상스럽다]는 게 뭔지아직 잘 모르고 있는 사람임에 분명하다.블로그를 하다보면 악플이 달리는 것도 피곤하지만이렇게 속된 말로 밥맛없는댓글을 다신 분들 때문에 할 말을 잃을 때가 많다.어찌 하나만 알고 둘은 모르는지...이렇게 주제파악 못하고(身の程知らず)마치 자기가 아는게 전부인양아는 채(知ったかぶり)를 하는 분들을 보면 정말 밥맛이 떨어진다.그런데 안타깝게도 이런 사람들은 정작 자기가 밥.. 2016.09.19
새 글을 올리는 블로거의 마음 바쁘다는 이유로 요즘 새 글이 자꾸 뜸해지고 있다. 글을 쓰고 12시로 예약시간을 걸어두었다. 12시가 되면 새 글이 뜰 것이고 또 많은 분들이 읽어주시겠지,,, 부족한 글이지만 새 글을 매일매일 기다려 주시는 분들이 계시니까 글을 올리는 거라고 감사하는 마음이 들면서도 한켠에선 요근래 자꾸만 꿈틀거리는 내 본심이 있다. 어제도 글을 올렸다가 비공개로 설정을 바꾸었다. 매일밤 기다리시는 분들이 계신다는 걸 알고 있으면서도 비공개로 설정을 했던 건 몇가지 이유가 있어서였다. 제 블로그는 깨달음 팬이 참 많습니다. 특히, 제 글이 메인에 뜰 때마다 깨달음을 좋아해 주시는 새로운 이웃분들이 늘어납니다. 그래서 깨달음 관련글을 기다리시는 분이 많이 계실거라 짐작은 하게 됩니다만, 요즘, 제 블로그를 찾아주시는 .. 2015.04.26
이웃님들, 이젠 저희가 돌려드릴게요 지명행자, Moon과Park, HKD, 쭈야, 마틴, 땅꼬, 수진, sambong2, 고등어통조림, coolsky, 봄이 왔군, 칸나, fkdlffkr4, 이현우, dlanovdeir, 김다솜, happyday, 꽃수정, 노래바치, 풋공기, suring, 현영이, 김기록, 빵사랑, 박선영, 신자은, sunny, 김소민, 와이, monmoko, 파란패랭이, 박지연, 박하림, 행복가득 태우네, jennifer, 찬솔, 복숭아, 복실이네. 박경남, 희망사항, kma840223, 수호천사, chung, 붉은달, 최 난희, 조선영, 아름들이, 호박, 구영숙, 김영효, 쿨쿨, 쏘, 황금물결, 귤아빠, BoRa, 예쥐니, 망상속의 외침, simple, 김경옥, 황보경, 명품즐기기, bongbong, 산초스, 멜랑꼴랑.. 2014.10.20
국제커플을 향한 불편한 시선들 지난 주에 올렸던 내 글에 달린 댓글들이다. IP가 같은 걸 보면 동일 인물이다. 다음뷰에서부터 이런 종류에 댓글들은 항상 따라다녔기에 그러러니 하고 넘어가지만 늘 날 자극하는 단어가 있다. X빠리.. X센징이란 소리가 듣기 싫으면 X빠리란 소리도 하는 게 아니라고 몇 번 부드럽게 말씀을 드렸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말귀를 못 알아 듣는 분들이 계셔서 안타깝다. 2013년, 통계청 조사(국제결혼 현황)에 따르면 전체 혼인 중 외국인과의 혼인 구성비는 8.0%로 전년보다 0.7%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한다. 감소 이유 중 하나는 건전한 국제결혼문화 정착을 위해 결혼이민자에 대한 비자발급 심사가 강화되면서 국제결혼이 다소 줄고 있다고 분석하고 있다. 배우자의 출신국가를 보면, 외국인 아내 국적은 중국(33.. 2014.07.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