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민폐11

일본에서 증가하고 있는 새로운 자살형태 요즘 일본에서는 연을 끊는 죽음이라는 뜻의엔키리시(縁切り死)가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엔키리시는 자살을 하면서 자신의 신분, 즉 신원파악이 되지 않도록 죽는 새로운 자살 형태이다.출생및 가족관계는 물론, 친구, 동료 등자신이 살아오면서 소속되고 관계를 맺였던 인간관계를 전혀 알지 못하게 일부러 모든 걸 정리하고 스스로가 신원미상자를 만들어놓고 죽는다는 소리이다.그렇게 떠나버린 신원미상의 자살자가 한 해 2만 건을 넘어가고 있는 실태이다. 그들이 그런 자살을 택한 이유는 자신의 자살로 인해 주변의 사람들에게민폐를 끼치지 않고 싶어서이며 자살이라는 선택으로 인해 색안경으로 보여질 가족들을 위한 마지막 배려라고도 해석하고 있다.그들은 자신을 신원미상으로 만들기 위해서 고향, 살던 집, 직장 등 자신과 관련된 곳.. 2018. 11. 10.
매년 변질되어 가는 일본의 할로윈 축제 일본에서는 매해 할로윈 이벤트를 성대히 하고 있다.올 22년째를 맞이하는 일본의 최대급 할로윈 이벤트가 카와사키에서 지난 27일, 28일 열렸다.이 행사는 퍼레이드식으로 진행이 되며 매해 약 12만명정도의 인파가 밀려오고 직접 이벤트에 참가하는 사람은 약 2천명정도이다.이 행사날은 도로 6차선을 완전 봉쇄해 각 테마별로 대열을 만들어 차례대로 행진을 한다.그리고 다음날이면 약 80명의 보란티어가 거리의쓰레기줍기를 하며 이벤트를 마무리한다.(카와사키 퍼레이드 이미지) 하지만, 시내 각지 특히 시부야에서는 코스프레이를 한 젊은이들이 할로윈데이를 즐기느라 민폐를 끼치고 있어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다. 단순히 할로윈데이를 즐기는 데 끝나지 않고 폭력화 되어가고 도촬, 치한과 폭력으로 이어져가고 있기 때문이다. .. 2018. 10. 31.
시부모님께 늘 죄송한 며느리 전철을 갈아타기 위해 부지런히 발걸음을옮기는데 곳곳에 닌자가 나타난 걸 보면분명 시댁이 가까워지고 있다는 증거인데도밖은 자꾸워 어두워지려고 하고 있었다. [ 닌자 캐릭터 봤어? ][ 응, 닌자처럼 빨리 빨리 가야 되는데내 생각이 그런지 이 전철이 늦게 달리는 것 같애][ 아니야,,괜찮아, 어쩔 수 없지..]아침 8시 신칸센을 타고 교토에 도착을 한 뒤바로 미팅이 있었다.점심무렵이면 끝날 거라 생각했는데근처 호텔 시찰이 예정에 없던 곳까지하다보니 완전히 스케쥴이 뒤로 밀렸고 교토에서 시댁까지 가는 교통이 은근 불편해서 아쉬운 시간들이 더 흘러가 버렸다. 요양원에 도착하자 역시나 문이 닫혀있었고옆에 적힌 비상연락처로 전화를 드리자안에 계신 분이 얼른 문을 열어주셨다. 인사를 드리고 갔는데 아버님 방에 침대가.. 2018. 7. 28.
무서운 일본 이지메의 현실 내게 상담을 해 오신 분은 초등학교 5학년남학생을 둔 한국 엄마였다.아이가 올해 들어 학교에 가질 않으려하고가끔 울고 와서 알고보니 아니나 다를까같은 반 학생들에게 이지메를 당하고 있었다고 한다. 어떻게 해결해야할지, 아이가 상처받지 않고 앞으로도 무난히 학교생활을 해 나 갈 수 있는방법이 없겠냐는 상담이였다.중,고등학생처럼 계획적이고 치밀한 따돌림을 한다거나 일을 꾸며 죄를 뒤집어 씌우거나, 고의적으로 상해를 입히는 케이스는 적지만 초등학생들은 필터가 없이 뱉어내는 욕설과 언어폭력으로 인해 피해 학생들의 정신적인 상처가 트라우마가 되어버린다. 주된 욕설로는 죽어라, 냄새나, 더러워, 바보, 돼지, 멍청이, 왕짜증, 꺼져, 등신, 니네 나라로 돌아가(외국인에게) 등등초등학생 뿐만 아니라 어른들이 들어도 .. 2018. 5. 26.
일본 시부모님을 존경하는 두가지 이유 택시를 기다리며 우린 아무말이 없었다.지난달 시부모님이 옮기신 노인 홈은 생각했던 것보다 좀 거리가 떨어진 곳에위치하고 있었다.[ 어머니, 아버님, 저 왔어요] [ 오,,케이짱 왔구나,,추운데 오느라고생했지? 차는 많이 막히지 않더냐? ][ 네..조금 막혔는데 괜찮았어요 ][ 설 연휴에는 다들 놀러 가는데 너희들은 또 이렇게 멀리까지 오느라 고생했구나.. .][ 어머님, 그리고 아버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올 해도 건강하시구요~][ 응,,고맙다,, 올해는 너희들도 아프지 말거라.. ][ 아버님, 이곳은 어때요? 지난번 계셨던병설요양원에 비해 괜찮아요? ][ 음,,, 그냥,...특별히 달라진 건 없단다 ][ 뭐,,불편한 거 있으면 말씀해 보세요~][ 그냥, 만족하며 살고 있어. 곧 저 세상에 갈 건데 .. 2018. 1. 5.
돈에 대한 개념이 너무 다른 일본인 깨달음 대학동창인 가네코 상이 우리부부를 초대했다. 대학시절 무전여행을 함께 하며 공부 외에도 청춘을 즐겁게 보낸 사이라고 알고 있다. 가네코 상은 올해 퇴직을 하고 아내와 함께 여행을 다니며 여유로운 생활을 보내고 있다. 이번에 우리를 초대한 이유는 리폼을 한 자신의 집도 소개할겸 오랜만에 함께 술자리를하고 싶다는 것이였다. 친구집이 어딘지 헷갈려서 전화를 걸고 있는데 멀리서 가네코 상이 깨달음 이름을 불렀다. 집에 도착하니 음식들이 준비되어 있었고 깨달음은 우리가 가져 온 와인을 꺼냈다. 그리고 또 다른 친구분이 오시고, 그렇게 좀 이른 저녁식사겸 리폼 축하를 하려는데 가네코 상이 깨달음에게 흰 봉투를 건넸다. [ 뭐야? ] [ 지난달,내가 지갑 잊어버리고 안 가져 갔을 때 니가 내 술값 대신 내 줬.. 2017. 10. 29.
일본 여행사에서 투어 마지막에 꼭 하는 것 우린 갑자기 바람이 쐬고 싶으면 버스투어를 한다. 출발 전날에도 예약이 가능한 여행사가 있어바다가 보고 싶거나, 단풍, 눈,,그때 그때 여행코스를 결정하고 버스에 몸을 맡긴다.운전을 할 필요도 없고, 목적지를 찾아 헤매지 않아도 되고 식사도 모두 해결이 되니그 편리함에 자주 이용을 한다.주로 버스투어는 계절에 맞게 일본각지의 명소나문화유적지, 각 지역의 특산물과 볼거리, 제철음식, 맛집탐방, 먹자골목 등,세세하고 다채로운 테마로 나누어져 투어코스가 짜여져있다. (일본 야후에서 퍼 온 사진) 신주쿠에서 출발,약 2시간 달려 도착한 곳은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일본의 3대 마쯔바라(소나무 밀집지역)중의 하나인 미호노마쯔바라 (三保の松原) 였다.약 7키로의 해안에 따라 54,000그루의 소나무가 장관을 이루고 .. 2016. 12. 16.
일본의 고령자가 마지막을 준비하는 모습 보란티어를 하다보면 장애인 가족들 뿐만 아닌 연로하신 노인들을 찾아 뵐 때가 있다. 자식들은 있지만 출가시킨 후부터 노령이 된 부부만 단 둘이 사시는 분들이 많다.그러다가 한 분이 먼저 세상을 떠나시면혼자 계시다가 고독사로 돌아가시는 분들도 많다.동경 23구를 대상으로 한 조사에 따르면 해마다 사망자가 증가하는 추세로약 3,000명 정도가 고독사로 세상을 떠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오늘 우리팀이 찾은 곳은 동경에서 조금 벗어난 외곽 서민아파트가 많은 곳이였다. 오늘 우리가 방문하는데는 목적이 있었다. 노인들의 고독사가 심해지고 있고 자식들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무연고자로 사망처리를 하는 케이스가 늘어가고 있어 지난달에 모든 노인 가정을 방문해 엔딩노트를 배부했었고 그 엔딩노트의 효과를 조사하고 도움을 .. 2016. 8. 29.
리폼공사를 하기까지... 우리가 살았던 옛 맨션은 지금 한창 리폼 공사중이다. 예정했던 공사날보다 일주일이나 연장할 수 밖에 없었던 사연이 있었다. 우리가 이곳에 이사오기 한 달 전부터 공사를 하겠다는 신청서를 제출했었다. 도면과 공사계획이 적힌 서류를 관리사무실에 냈는데 우리집 양 옆, 그리고 위, 아랫층에 살고 있는 이웃분들의 승락서도 필요하다고 해서 승락서를 들고 4곳의 가정을 틈틈히 방문했지만 시간이 엇갈려서인지 좀처럼 만나뵙기가 힘들었다. 승락의뢰서의 내용을 읽어보면 이번에 실내공사를 하는데 있어 이웃 주민들께 상당한 불편함을 드리게 되었다고 하지만 최대한의 소음과 일상생활에 지장이 없을 정도의 공사를 하겠노라 약속드리니 승락부탁드린다고, 어느곳 어느곳 리폼을 할 것이며 제일 시끄럽다고 예상되는 날까지 적힌 공사 스케쥴.. 2015. 6. 1.
가족간에도 돈에 철저한 일본인 시댁에 도착했을 땐 빗줄기가 약해져 있었다. 문을 열고 들어갔는데 인기척이 없었다. 두 분 모두 안방에도 작은 방에도 안 계셔서 슈퍼에 가신 줄 알았는데 2층에서 소리가 났다. 가방을 내려놓고 이층에 올라갔다. 청소기를 부지런히 돌리시고 계시는 어머님이 우릴 보고 깜짝 놀래시며 왜 빨리 왔냐고 지금 몇시냐고 물으셨다. 우리가 빨리 서둘러서 예정시간보다 좀 일찍 오게 되었다고 설명을 드리고 나서야 안심이 되셨는지, 청소를 미리 해두지 못해서 미안하다고 하셨다. 남은 곳 청소를 마져하고 안방에서 그동안 잘 지내셨는지 안부를 묻고 가져온 선물들도 드리고,,, 어디 편찮으신 곳은 없는지, 이곳저곳 살펴드리고,, 우리가 온다고 하니까 서방님도 잠깐 막내딸과 들리겠다고 하셨단다. 이런저런 얘기를 한시간 정도 했을 .. 2015. 5. 8.
한국 커피숍에서 젊은 부부가 한 행동 지난주 한국에 갔을 때, 어느 대형쇼핑몰 안에 있는 커피숍에서 있었던 일이다. 쇼핑센타 가운데 위치한 커피숍이여서인지 손님 연령층이 20,30대가 많았다. 우리가 차를 반쯤 마셨을 무렵, 사람들이 갑자기 들어와 만석이 되었다. 우리 옆 쪽 가운데 좌석에 젊은 부부가 친구처럼 보이는 여자분과 유모차가 몰고 들어왔다. 우린 그날 사야할 것들을 다시 체크하고 이런저런 얘기를 나누다가 깨달음이 치즈케익이 먹고 싶다고 그래서 주문하러 줄을 다시 섰다가 이상한 광경을 목격 했다. 중간 테이블에 앉았던 젊은 부부가 아무렇지도 않게 아들 기저귀를 갈았다. 남편은 젖은 기저귀를 받아 들고, 아내는 아들 거시기를 다 내놓고 새기저귀를 갈아 넣었다. 바로 눈 앞이 주문하는 곳이여서 다들 줄서서 기다리는 사람들이 그들은 볼 .. 2014. 3.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