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복지2

일본에 어린이 식당이 있는 이유 일본에는 어린이 식당(こども 食堂)이 있다.2012년부터 시작된 이 식당은 빈곤가정이나 모자가정, 가정 해체, 저소득층, 이혼등으로 인해 밥을 제대로 챙겨 먹지 못하는 아동이 늘어나면서 빈곤아동대책법이 제정되고 결식아동에게 무료로 식사를 제공하는 곳이다.그 시작은 2010년, 채소가게를 운영하던 곤도씨(近藤さん)가 바나나로 끼니를 때우는 아이들이 있다는 것을 알게되면서 남은 부식을 이용해서 식사를 준비해매주 목요일 하루만 운영을 시작했다.(일본 야후에서 퍼 온 사진) 메뉴는 그날 남은 재료에 따라 다르지만영양 바렌스를 생각애 음식을 만들었고가게 뒤쪽에서는 식사를 마친 아이들이모여서 공부도 하고 카드놀이를 하며 지낸다.편모가정, 건강이 안 좋은 부모를 둔 아이들,일 때문에 귀가가 늦은 부모밑의 아이들..... 2018.12.18
일본에서 자원봉사 활동을 하다보니 신체 장애인들의 보호시설인 재활원에서 보란티어 활동을 시작했던 게 내 나이 24살 때였다. 난 장애인들을 볼 때마다 이들은 몸은 비록 불편하지만 참 순수하고 맑은 영혼을 갖고 있다고 생각했었다. 난 멀쩡한 몸으로 태어났지만 마음에 장애를 가진 건 아닌가라는 생각도 하고 자꾸만 비툴어져가는 마음들, 자꾸만 타락해져가는 내 양심들을 보며 장애의 정도가 커 가고 있음을 느꼈었다. 그래서도 더 그들에게 다가가고 싶고, 뭔가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이 있었던 것 같다. 이곳 일본에서도 보란티어 생활을 했다. 연세드신 분들에게 그림치료를 해드렸을 때 그 분 중에 몇 분이 내가 한국인인 줄 알고 조심스레 자기도 [재일동포]라는 털어놔 주신 분들이 계셨다. 유일하게 아는 노래는 [아리랑]이라고 나에게 들려주신 분도 .. 2014.04.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