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월동준비2

한국 풍습이 좋다는 남편 예정대로라면 이번 주말에 할 생각이였는데오전에 들린 채소가게에 맛있게 생긴배추가 있어 김치를 담기로 했다.코리아타운에서 사 둔 꽃소금이 다 떨어져일본 소금으로 간을 하면서 만약에 한국에서 살았더라면 내가 매번 이렇게 김치 담그는 일이 없었을 거라는 생각이 들었다.이곳에서 김치를 담는 이유는 우리가 먹기 위해서라기보다는 깨달음 친구, 거래처, 내 일본인 친구들과 함께 나누기 위해서이다.일본인들은 찬바람이 불어오면 각종 나베(찌개)를 즐겨 먹는데 특히 김치나베는 일본인이 좋아하는 찌개중의 하나로 자주 식탁에 오른다. 김치를 보낼 때면 몇가지 요리 레시피를 첨부해서 보내는데 그래서인지 올해도 어김없이주변 친구들이 다들 김치를 기다리고 있었다. 물기를 빼 놓은 상태에서 좀 쉬고 있는데 깨달음이 퇴근하고 돌아왔다.. 2020. 11. 11.
일본 가정에서 월동대비로 꼭 준비하는 필수품 쾌청한 가을하늘이였다.최고 기온이 25도까지 올라갔고 우린 자전거를타고 집 주변을 달렸다.새로 생긴 레스토랑도 있고 문 닫은 소바집도있고 거리는 우리가 모르는 사이 조금씩 변해가고 늙어가고 있었다.한시간쯤 달리다 공원에서 잠시 목을 축이며 휴식을 취했다.간간히 이름모를 새소리와 물소리, 바람소리그리고 어디선가 꼬마들이 깔깔대고 웃는 소리에 평화로움이 느껴졌다. 점심을 먹기 위해 들어간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기다리다 깨달음에게 내가 물었다.[ 이번에 한국 가서 뭘 먹을 건지 당신이 미리 생각 해 둬, 그러면 내가 장소랑 예약여부도 알아볼게, 뭐 먹고 싶어? ][ 음,,,,청국장,,,][....................................... ][ 당신 좋아하는 강남에 갈비집 안 가? ][ 이번.. 2018. 10.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