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위생관념2

한일커플 사이에 의외로 많은 트러블 협회 후배들을 만났다.이젠 서로 협회 일을 그만 두어서 자주 만나기 힘들지만 올 해들어 신년 모임을 가졌다. 가볍게 건배를 하고 그간에 있었던 얘길 나눴다.다들, 배우자가 일본인이라는 공통점이 있어서공감하는 것이 많아 가끔 남편들 흉을 보기도 하고일본생활의 좋은 점, 나쁜 점도 그날의 주제가 되기도 한다. 아들을 한 명 두고 있는 경미씨(가명)는 자녀교육에 고민이 많았고, 무자녀인 은주씨(가명)는 지금도 남편과 극복 못하는 음식문화에 대해 고민중이였다.[ 우리 남편은 아직도 김치를 안 먹어..물론 꼭 먹을 필요는 없지만,냄새도 싫어해서집에서 김치찌개를 끓일 수가 없어...지난번에 엄마가 김장을 보내주셨는데냉장고에서 김치냄새 난다고 은근 투덜거리는데,,진짜 또 싸울 뻔 했다니깐 ] 은주씨 얘길 듣던 경미씨.. 2018. 1. 15.
메르스가 한국에서 확산될 수밖에 없는 이유 여느날처럼 아침을 같이 먹고 있을 때였다. 아침 정보방송에서 한국의 메르스 확산에 관한 소식이 흘러나왔다. 메리스가 발생한 이후, 매일 뉴스시간마다 문제의 심각성을 제시하거나 일본의 대책방안을 토론하곤 했다. 오늘은 끝이 보이지 않은 메르스 확산으로 인해 WHO에서 [긴급사태]를 선언할 상황에 놓여있으며 감염자들이 맘대로 격리장을 이탈하는 문제를 지적했다. 한국과 제휴하고 있는 기업체에서는 출장을 자중하라는 지시에서 출장 중지를 명하고 있단다. 그리고 박근혜 대통령이 동대문을 시찰하며 상인들을 격려하는 장면이 나왔을 때 깨달음이 입을 열었다. 박대통령은 메르스 방지를 위해 무슨 대책을 세우고 있는가,,, 제일 우선적으로 솔선해서 마스크를 쓰고 다녀야할 사람이 왜 저렇게 다니는가... 한국을 찾은 외국인 .. 2015. 6.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