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생활8

한일커플들은 같은 고민을 안고 산다 역에서 두 분을 만났다.블로그를 통해 나를 알게 되었고 매일로 서로 인사를 했었다. 그렇게 반년이 지났고지난달에는 꽤 많은 대화를 했다.블로그를 시작하고 지금까지 상당히 많은 분들이저희 부부와 만남을 원하셨지만 사회성이 부족한 내 성격탓에 오프라인에서의 만남을거의 갖지 않았다.7년이라는 시간을 채우는 동안 만났던 분은 한 분은 한국에서 두 분은 도쿄에서 만났었다.만남을 주저했던 이유는 그 분들이 블로그나 다른 SNS를 하지 않고 계셔서 솔직히 어떤 분이신지 확인 할 수 없었던터라 쉽게 자리를 만들지 못했던 것도 지금껏 만남이 적었던 이유중의 하나이다. 하지만 오늘은 만나야 될 것 같았다. 조금이나마 도움이 보탬이 되어 드려야겠다는 생각에서였다. 두분은 초등학생과 유치원생을 둔 한국엄마로메일을 오가며 알고.. 2019.10.11
해외에서 갱년기를 이겨낸 나만의 방법 종합병원은 종합병원만의 분위기가 있다.특히, 50년이상 된 병원이나 리폼을 여러번 해 온 듯한 병원은 먼저 냄새가 다르다.새 것 같지만 감출수 없는 옛 향취같은게곳곳에 배어 있다. 곱게 덧칠한 페인트가 바탕색과 어우러져 미묘한 색을 만들어 가는데는 어느정도의 시간이 필요하다.인생의 3분의 1을 이곳에 살다보니 나만의 색을 띠지 않고 이곳의 색에 맞춰서 애매한 칼라로 비춰지는 건 아닌가라는 생각을 했다. 난 대기번호판을 뒤집었다가 바로 세우는 아무런 의미도 없는 반복행동을거듭하며 내 순서를 기다렸다. 이 검사가 끝나면 정밀검사를 위해 다른 병원으로옮겨가야 하는데 오늘은 이상하리만큼 차분했다.모든 일은 받아들이기 나름이라고,나쁜 것도 내가 어떻게 생각하고 풀어나가느냐에 따라 달라진다는 것을 익히 잘 알고 있.. 2019.02.08
일본이 잃어가고 있는 것들 닭꼬치가 유명한 곳을 찾았다. 닭꼬치 이외의 메뉴가 풍부해서 남녀노소 관계없이 인기가 많은 곳이다. 유명한 만큼 예약 잡기가 힘들었는데 이른 시간이면 예약이 된다해서 깨달음이 일부러 빠른 퇴근을 하고 즐거운 마음으로 가게에 들어섰다. 손님들이 계속해서 들어오고 우리 예약석은 바로 입구쪽 자리였다. 우리 옆자리엔 아빠, 엄마, 5살정도의 딸이 한참 식사중이였다. 음식을 주문하고 목을 축이고 있는데 자리에 앉을 때부터 약간 걱정했던 게 현실로 다가오기 시작했다. 우리가 자리에 앉을 때부터 옆자리 꼬마애가 의자에 반은 누운 상태로 두 발을 유리문에 대고 발바닥으로 두둘기며 놀고? 있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노래도 부르기 시작하는데 마치 유치원 재롱잔치 하는듯 볼륨을 높인 상태로... 웃다가 노래하다가 발바닥으로.. 2015.06.11
일본 속 외국인 범죄자가 늘어가고 있다 지난, 주말부터 다카다노바바역에 사복경찰 두 명이 서성거렸다. 이곳 다카다노바바역은 신주쿠나 시부야처럼 번화하진 않지만 근처에 와세다 대학및 전문학교, 어학원이 많다보니 20대 학생들 거리라 할 수 있다. 일본어 공부를 하기 위해 온 세계각국의 외국인 학생들도 많다. 개찰구에서 나오는 승객들 중에 외국인처럼 보이는 남녀에게 민첩하게 다가가 자신의 신분을 알리는 경찰 뺏지를 슬쩍보여주는 듯하더니 외국인들이 늘 소지하고 다녀야 할 재류카드 제시를 요구하고 있었다. 한 여자분이 아주 불쾌한 표정을 하고 돌아서며 일본사람도 구별 못하냐고 짜증을 냈었다. 외국인처럼 보이는 일본인, 일본인처럼 보이는 외국인이 많다보니 헷갈렸는지 자국민에게 재류카드 제시를 요구했었는지 그녀 얼굴이 많이 일그러졌다. 퇴근하고 돌아오는.. 2014.06.25
아프면 더 서러운 게 해외생활 [ 지금 몇키로라고 하셨죠?] [ 4X 키로인데요,,,] [ 벌써 4키로나 빠지셨어요? 좀 심한데,,,계속해서 살이 빠지면 치료가 힘들어져요, 약이 식욕감퇴를 유발해서 식욕이 없으시겠지만 드셔야합니다, 여름철이 다가와 입맛이 더 떨어질텐데 억지로라도 드셔야 약도 효과를 발휘할 수 있어요. 더 이상 체중 감소되면 본인이 제일 힘들어 지십니다. ] [ ................... ] 오늘 주사는 팔뚝이 아닌 엉덩이에 놓아드리라고 간호사에게 차트를 넘기며 의사가 날 다시 한 번 쳐다본다. 주사실로 향하는데 앙상하게 말라버린 내 육체가 유리창에 위태롭게 투영되었다. 요즘은 무리해서 먹고 있는데도 체중계에 올라가 보면 하루가 다르게 가벼워지고 있었다. 모든 건 마음먹기에 달렸다고 자기암시 같은 걸 하고 집.. 2014.06.20
남편이 한국영화를 즐기는 방법 주말에 깨달음이 보고 싶다고 선택한 영화 [깡철이]를 보러 갔다. 매주 어디서 뭘하는지? 상영관이 어딘지? 늘 체크해서인지 나보고 정보가 더 빠르다. 장마때문인지 사람들이 그리 많지 않았다. 영화가 시작되고 얼마되지 않아 옆에서 눈물 닦는 깨달음.. 앞에서도 뒤에서도 훌쩍이는 소리가 났다. 자막이 올라갈 때까지 눈물을 닦길래 어느씬이 슬펐냐고 난 별로 안 슬프더라고 그랬더니 내 말을 못들은 척한다. [ ....................... ] 밖으로 나오자 [깡철이]포스터에 일본인들이 적은 메시지가 붙어있다. 당신도 감동 받았으면 한 마디 남기라고 그랬더니 자긴 한국어를 못 쓰니까 나보고 [ 깡철이, 깡패하고 친하게 지내지 마~]라고 써서 붙히란다. 유아인 팬이 많아서인지 일본에서는 그럭저럭 인기가.. 2014.06.10
도대체 일베가 뭡니까? 지난 토요일 내 글에 달린 댓글이다. 낯설은 닉넥임이긴 한데,,,케이님이라고 적으신 것 보니 티스토리로 옮기기 전부터 내 블로그를 방문하셨던 분인 듯 싶다 . [세월호]사건 이후 내가 블로그에 달아 놓은 노란리본이 문제가 됐던 모양이다. 일베란 단어는 예전부터 듣긴 했지만 실질적으로 무슨 그룹인지? 무슨 단체인지? 별 관심도 없었고 알고 싶지 않았는데, 오늘은 좀 검색을 해봤다. 디씨인사이드의 일간 베스트 게시물을 모아서 보는 사이트이고 그래서 이름도 일간 베스트이고 줄임말이 일베단다. 주로 하는 일들? 게시글? 내용은 크게 나눠 1. 보수세력 찬양? 박정희 대통령? 전두환 대통령? 2. 여성비하? 성희롱? 3. 전라도 비하?가 대부분이란다. 관련 사이트에 들어가 몇 개의 게시글을 읽으며 이해가 되지 않.. 2014.05.14
남편이 상상하는 한국에서의 노후생활 주택자금 융자가 계속해서 거부 당하고 있다. 오늘도 아침 일찍 부동산 업자와 미팅을 하고 대출이 가능한 금융업체를 선택, 신청서류를 작성했다. 나라는 사람을 담보로 대출을 받는다는 게, 처음부터 유쾌하진 않았는데 일본 은행측에서 내놓은 내 평가기준이 형편없어서 불쾌감이 더했다. 우리가 정작 집이 없어 대출에 목숨을 거는 거라면 서운함이 더했을텐데 그게 아니기에 그래도 조금은 위로가 됐지만 일본에서의 내 가치가 이정도 뿐인가라는 씁쓸함과 더불어,,,, 외국인이라는 입장이 얼마나 불합리적이고 무기력한 입장에 서 있는지 실감하고 실감하는 하루하루이다. 지난, 황금연휴 때도 우린 여러 곳의 모델하우스를 방문했지만 처음 우리가 이사할려고 했던 목적에 맞는 곳은 좀처럼 찾기 힘들었다. 그래서 그냥 신축을 하자는 얘.. 2014.0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