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고 받기2

소포에 담긴 집들이 선물을 보고,, 소포가 도착했다. 보낸 분 성함을 보고 금세 알 수 있었다. 깨달음이 누구냐고 묻길래 블로그 이웃님이라고 말하고 잠시 소포를 열지 못했다.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보내드렸던 소포가 받은 분들께 부담을 드린 게 아닌가 싶어 솔직히 마음이 착찹했다. 그냥 멍하니 있었더니 깨달음이 자기가 열어도 되겠냐고 말하는 동시에 바로 열었다. 소포를 능숙한 솜씨로 열어 바로 양손에 든 게 화장지와 성냥이였다. 이사 집들이로 보내신 것 같다며 진짜 한국은 이렇게 집들이 선물을 전달하는 전통이 남아 있는 게 분명한 것 같다면서 한국다운 포근함이 팍팍 느껴진다면서 나머지 하나 비누를 찾았다. 편지지 3장에 예쁜 글씨로 적힌 편지,,,, 과자와 함께 들어 있는 성냥, 두루말이, 화장지, 비누, 쥐포, 악세사리, 맛사지팩, .. 2015.07.17
가족간에도 돈에 철저한 일본인 시댁에 도착했을 땐 빗줄기가 약해져 있었다. 문을 열고 들어갔는데 인기척이 없었다. 두 분 모두 안방에도 작은 방에도 안 계셔서 슈퍼에 가신 줄 알았는데 2층에서 소리가 났다. 가방을 내려놓고 이층에 올라갔다. 청소기를 부지런히 돌리시고 계시는 어머님이 우릴 보고 깜짝 놀래시며 왜 빨리 왔냐고 지금 몇시냐고 물으셨다. 우리가 빨리 서둘러서 예정시간보다 좀 일찍 오게 되었다고 설명을 드리고 나서야 안심이 되셨는지, 청소를 미리 해두지 못해서 미안하다고 하셨다. 남은 곳 청소를 마져하고 안방에서 그동안 잘 지내셨는지 안부를 묻고 가져온 선물들도 드리고,,, 어디 편찮으신 곳은 없는지, 이곳저곳 살펴드리고,, 우리가 온다고 하니까 서방님도 잠깐 막내딸과 들리겠다고 하셨단다. 이런저런 얘기를 한시간 정도 했을 .. 2015.0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