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요리9

그래서 집밥이 좋다 점심시간이 지났는데도 가게 안은손님들이 많았다. 35도를 넘는 더위에 온 몸이 녹아버릴 것 같은 살인더위를 뚫고 찾아간 곳은 깨달음의 퇴원 축하를 위한, 그리고 먹고 싶어했던 감자탕을 먹기 위해서다.[ 여기가 당신이 오고 싶어 했던 곳이야? ][ 응, 여기가 재일교포 여자모델(안 미카)이 절찬을 했던 곳이야, 아주 옛날에 20년전엔가 한번 왔던 기억이 있는데 그 뒤로 잊고 있었거든. 근데 지난주에 테레비에서그 모델이 나와서 자기 인생에서 제일 맛있다고 말할 수 있다고하는데다시 와 보고 싶었어 ] 난 솔직히 가게 입구에서부터 하고 싶은 말이 많았지만 냥 깨달음 원하는대로 해주기 위해입을 다물었다. [ 깨달음, 퇴원을 축하해 ]먼저 막걸리로 건배를 하고 골뱅이무침과 감자탕을 주문했다.[ 메뉴가 진짜 많아, .. 2019. 8. 4.
요즘 일본 주부들에게 유행하는 조리법 요즘, 일본 주부들 사이에서는 야채냉동법이 인기를 얻고 있다. 지금껏 냉동 식자재로는 육류나 생선류가 많았지만 올해 들어 모든 채소들을 냉동보관하는 보관법이 아주 인기를 끌고 있다.예전에는 냉동에 적합한 채소들이 많지 않다고했지만 이젠 거의 모든 채소를 얼려 두어도 별다른 문제가 없다고 한다.야채칸에서 아깝게 썩어가는 야채들을만들지 않기 위함과 동시에 절약차원에서도주부들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다. 냉동법은 단순히 장기보존을 위함이 아닌요리 시간을 단축하고, 영양가를 높이며, 경제적으로도 절약할 수 있다는 메리트를 가지고 있다. 무엇보다 분주한 주부들의 식단 고민을 덜어주는데 큰 도움을 주고 있다야채는 바로 사서 먹는 게 신선하고 가장 맛있다는기존의 인식이 달라진 라이프 스타일로 인해 조금씩 변해가고 있다.. 2018. 10. 11.
뒤늦은 남편의 생일날, 그리고 눈물 한국에서 돌아오자마자, 깨달음은 나고야와 홋카이도 출장이 연달아 있었다.나는 나대로 바빠서 둘이 진지한 얘길나눌 시간적 여유가 없었다.[ 뭐 먹고 싶어? ][ 게...홋카이도에서 못 먹고 왔거든 ][ 알았어. 예약해 둘게, 늦지 말고 와 ]가게 앞에서 카톡을 했더니 오는 중이라고 했다.예약석이 무대 바로 앞인 덕분에고또(일본의 가야금) 연주를 눈 앞에서보고 들을 수 있어 좋았다. [ 라이브가 있으니까 더 좋은데][ 응,오늘 당신 생일축하하러 온 줄 아시나 봐]스탭에게 먼저 양해를 구하고 케잌에 촛불을 켰다.[ 생일 축하해~많이 늦였지만,~~]어색한 미소를 한채로 얼른 촛불을 끄고 메시지를 읽는다.[ 오~~애정이 듬뿍 담겼네..고마워~~]이때 우리 테이블 담당 스탭이 기념사진을 찍어주겠다고 했고 우리 서로.. 2018. 3. 12.
홈파티에서 일본인들에게 히트 친 한국요리 [ 이렇게 하면 되지? ] 내가 설명하기도 전에 깨달음은 장갑을 끼고김치에 속을 넣고 비비기 시작했다.[ 진짜 잘 하네...][ 이젠 김치담기는 식은 죽 먹기야,한국 남편들보다 내가 더 잘 할걸? ][ ........................ ][마지막 겉장으로 이렇게 둘러씌우면 되지?내가 여기 깍두기랑 오이, 모두 버무릴테니까 당신은 다른 일 해~]깨달음이 이렇게 솔선수범해서 일을 시작한 것은 다름이 아닌 다음날, 우리집에서한국요리 홈파티가 있기 때문이였다. 해년마다 해왔던 홈파티를 올 해도 어김없이 신년회라는 이름으로 하게 되었다. 이틀전부터 코리아타운에서 장을 봐 왔고, 파티 준비를 시작하고 있다.어제는 사다 놓은 마늘도 깨끗이 까고 주방에 있는 칼도 갈아주었다.원래 집안일을 잘 도와주는 편이지.. 2018. 1. 12.
후쿠시마에 온 한국 청소년들 지난 7월말, [한·일 국교정상화 50주년 기념행사]에 한국 청소년 150명이 국내 비영리단체 [후쿠칸네트]의 주관으로 2011년 대규모 원전사고가 난 일본 후쿠시마현을 방문했다. 이번 행사는 일본 외무성이 [후쿠칸네트]에 후원을 했고 청소년 150명, 인솔자 21명 등과 함께 일본 후쿠시마(福島), 도쿄(東京), 닛코(日光) 등을 방문하는 것이였다. 일본을 방문하기까지는 우여곡절이 있었고 그 예로 국내 환경단체들이 이번 행사가 진행되는 지역이 2011년 3·11 동일본 대지진 당시 후쿠시마 제1원전의 원자로가 파괴되면서 방사성 물질이 대량 유출된 지역에서 불과 60㎞ 떨어져 있지 않은 곳이라며 일정을 보류할 것을 주장했었다. (구글에서 퍼 온 이미지) 전북 환경운동연합에서는 후쿠시마 인근 8개지역에서 .. 2015. 8. 27.
맛집을 구별하는 남편만의 방법 이사를 하고 각 방에 짐들을 넣어두었지만 아직도 열지 못한 박스가 그대로인 상태로 일상이 시작되었다. 서로 시간이 없는 것도 있고, 물건들의 제자리를 아직 못 찾은 것도 있고,,,,, 어제 아침, 식사를 준비하기 위해 거의 비어 있는 있는 냉장고와 비상식들에서 반찬거리를 찾고 있는데 깨달음이 안방에서 TV를 들고 와서는 거실 모퉁이에 어정쩡하게 놓고서는 얼른 체널을 돌렸다. 한국 드라마 [대풍수]가 시작된지 얼마 되지 않았다. [ 동이]가 끝날 무렵, [대풍수]예고편을 했을 때 왕으로 나오는 지진희가 또 출연하는 걸 보고 무조건 재미있을 거라고 기대를 했던 드라마였다. 거실 TV는 장식대가 아직 오지 않아 설치를 못한 것도 있고 굳이 빨리 TV를 연결해서 봐야할 이유도 없어서 그냥 방치해 둔 상태였는데 .. 2015. 5. 28.
일본방송에 소개된 뜻밖의 한국요리 날이 추워지면서 이곳 일본도 나베(찌개, 전골요리)류를 많이 찾는다. 오늘 TV에서 올 겨울 추천나베로 한국의 김치찌개와 불고기가 소개 되었다. 코리아타운에 있는 식당에 찾아가 재료부터 레시피까지 상세히 설명을 해주었다. 돼지고기와 익은 김치를 볶다가 두부 넣고 파 송송 올리면 완성 된다는 김치찌개. 불고기는 양념을 한 뒤, 스키야끼처럼 먼저 구워서 먹다가 다시국물을 넣고 야채와 함께 전골로 해서 먹으면 두가지 맛을 즐길 수 있다고 그 과정을 친절하게 설명 해주었다. 그리고 요즘,코리아타운에서 인기가 있는 뷔페형식의 식당이 몇 곳 소개 되었고 그 중에서도 비빔밥 뷔페에서 3키로를 먹는 일본 아저씨를 발견 취재를 했었다. 그릇도 일반 비빔밥 대접이 아닌 양푼에 재료들을 담는다는 아저씨... 8년전부터 단골.. 2014. 11. 28.
남편만의 독특한 한국 비빔밥 먹는 법 백화점을 시작으로 여름 세일이 한창인 이곳은 시내 곳곳마다 쇼핑객들로 붐비고있다. 특별히 구입할 물건이 없는 난, 별 반응을 보이지 않았지만 깨달음이 여행용 가방을 사고 싶다길래 같이 따라 나섰다. 적당한 사이즈에 가방을 사고 간단히 점심을 먹기 위해 들어간 레스토랑 코너. 한식코너로 망설임없이 발걸음을 옮기는 깨달음에게 뭘 주문을 할 건지 물었더니 더우니까 냉면을 먹고싶다길래 알아서 하라고 난 음료코너로 향했다. 음료를 사고 테이블에서 기다리고 있는데 저쪽에서 함박 웃음을 띄고 쟁반을 들고 오는 깨달음. 냉면, 돌솥비빔밥, 순두부찌개가 올려져 있다. 난 입맛없어 못 먹는다고 음료로 대신한다고 그랬는데 왠 3개나 시켰냐고 쳐다봤더니 냉면만 시킬 생각이였는데 비빔밥, 순두부찌개도 같이 세트로 된 욕심꾸러기.. 2014. 8. 1.
남편이 한국라면 끓이기에 실패한 요인 깨달음은 내가 없으면 없는대로 혼자서 음식을 잘 해먹는다. 냉장고에 있는 재료들로 간단하면서도 영양을 고려한 한상을 차린다. 내가 한국에 가 있는 동안 자기가 만든 음식사진을 아침저녁으로 보내왔었다. 면을 좋아해서인지, 밥보다는 면을 위주로 차린 밥상들이다. 요리 귀찮지 않냐고 물었더니 대학 다니는 4년간 자취생활하면서 해왔던 요리이기에 별로 귀찮게 생각하지 않는다고 그랬다. 그럼 오늘 점심은 당신이 좀 만들어 달라고 그랬더니 자기 맘대로 만들테니까 옆에서 코치하지 말라며 주방으로 향했다. 냉장고를 열고 뭘 찾는 듯한 소리가 들렸지만 난 그냥 모르는척 하고 있다가 사진을 찍어야할 것 같아 다가갔더니 야채를 썰고 있는 중이였다. 왜 신라면이 아니냐고 물었더니 아무리 찾아도 안 보여서 이 라면으로 준비했다고.. 2014. 7.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