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방용품3

일본 시어머님이 주신 마지막 선물 한국에서 돌아오던 그 다음날 깨달음은 나고야에 1박2일 출장이 있었다. 업무를 보고 난 후에 시댁에 잠깐 들릴 생각이라고 했다.돌아오는 날 아침, 깨달음에게서소포가 두개 도착할거라는 전화를 받았다.뭐냐고 물었더니 그냥 집에 있는 물건들이라는 말 외에 특별한 얘긴 없었다.오후 5시가 넘어 소포가 도착을 했고발송인 이름이 깨달음으로 되어 있었다. 두 상자 속엔 시댁 장농에 들어 있던 물건들이였고 어머님이 요양원에 가시기 전에 물건 정리를 해야한다시며 하나씩 방 한구석에 빼 놓았던 것들과 처음 보는 것들이 섞여있었다.지난번 갔을 때, 깨달음이 가져가자고 했지만난,,어머님이 계시지 않는다는 것과행여 집으로 돌아오시지 않을까라는막연한 희망을 저버릴 수 없어 그대로어머님이 해놓은신대로 두자고 했었다. 주방용품, 목.. 2018.03.09
한국인이 좋아하는 일본선물 10가지 [ 맛있어? ][ 응 ][ 왜 손에 들고 있어? ][ 그냥,,][ 하나 더 깎아줄까? ][ 응, 진한 노란색으로,,잘게 썰지 말고 반으로 썰어서 줘][ .......................... ]감기도 거의 나이지고해서 식욕을 다시 찾은깨달음이 이웃님이 보내주신 참외를두개째 먹고 있다.보기에는 좋은데 씨도 바르지 않고 먹는깨달음이 조금 걱정스럽다.[ 참외는 멜론하고 다르게 딱딱한 게 매력인 것 같애 ] [ 많이 먹어,,] 참외와 함께 콩나물, 애호박, 깻잎, 누룽지,다시마 등등 마치 바로 장을 보고 온 듯한 물건들을가득 넣어 보내 주셨다.아주 맛있게 먹고 입을 닦으며 깨달음이 자리에서 일어나더니쇼핑하러 가자며 옷을 갈아 입었다.[ 한국에 소포 보낼 선물 사러 가자는 거야?[ 응 ][ 인터넷에서 주.. 2017.06.17
시어머니의 주방과 며느리 [ 케이 언니, 나야, 추석 잘 보냈어?] [ 오랜만이네,, 잘 지냈어 ?] 이사를 하고 처음으로 통화하는 영애(가명)씨였다. 집들이 언제 할 거냐는 얘기,, 그리고 협회 상황도 얘기를 하고,,, 오늘 영애씨가 내게 전화를 한 이유는 시어머니 얘길 하고 싶어서였단다. [ 언니는 시댁에 가면 밥 잘 먹어? ] [ 응,,,나는 내가 요리해서 먹으니까 잘 먹어 ] [ 뭐해서 먹어?] [ 된장국 끓이고, 연어 굽고, 계란 후라이하고 김, 낫또, 오싱꼬(일본의 절임야채) 는 슈퍼에서 사 온 것으로 먹어,,, ] [ 시부모님은 아무말 안 하시고 잘 드셔?] [ 음,,실은 우리 시부모님은 늘 드시는 밑반찬이 따로 있어서 그거 꺼내놓고 드시니까 어찌보면 깨서방하고 내 먹을 것만 만들어 먹는 거나 마찬가지야.] [ 언니.. 2015.0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