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 이야기

블로그 이웃님들,,,제가 다 알아요.

by 일본의 케이 2014.02.10

 

티스토리에서의 블로그 생활이 2개월에 접어 들었다. 

http://keijapan.tistory.com/287 (내가 다음뷰를 떠난 진짜 이유)

악성댓글 대처방법도 알았고, 광고도 올리게 되었고

깨달음도 여전히 내 블로그에서 활약을 하고 있고,,,,

어느 정도 적응은 됐는데,,,아직까지 초대장은 얻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오늘은 깨달음과 함께 예전 블로그에서 옛 글들을 퍼오는 작업을 했다.

 옛 사연들을 읽어 보면서 웃기도 하고 생각에 잠기기도 하고,,, 하나 하나가  새롭게 느껴졌다.

깨달음이 문득 이사를 해도 변함없이 찾아와 주시는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보여드린다고 카드에 적기 시작했다.


 

 

 달려라하니, Jane, 문닫음, 김다솜, 여섯시오분전원진플러스, Kuru,

김치부침개, nada, 이리, 스카이, Soonerup, 호박, 마녀, 여우별, jennifer,초심

왕초보혜림댁, 새침한 , 몽이, jj, 용기만배솜사탕, 봄이 왔군, 희지니

김여름, fkdlffkr4, 이현우, 김다솜, BoRa, 풋공기, suring, 복숭아, 박경남, 해피마마

, 귤아빠, 망상속의 외침, simple, 제니, 블루칩스, yan, 박하림, sunny,

정명화, 박지연, yoko, 지아, 노을 클럽포시즌, 죠제, apple, 김여솨

구미영, 화장품 읽어주는 남자, 명품즐기기, hero, 요리밥, Sein-Hong, 노래바치, 라오나,

나무, bongbong, 연리지, 툴투리엄마, 최경호,  KIMEUNHA, 지호,

회색별, hanayume, 노을회색, 징징이, 귀신들은 뭐하나,  femmfatale107,

김지현, 이방인SoMu, dalki, 봄이로세, 김여름, 서녕이,

정연맘, 오미자산풀, 아름다운 you, KiKi, 오드리, 유리나나77, gardenland, 

청과시장, 강정미, jerome, 산사랑,보라, 박연우, 박수진, 조앤, 즈라더, 또똑,

방랑자, 호박복숭아, sabai, 멜랑꼴랑,neko, 경환, 들꽃, 마녀, Leah, 잠띵이, 예쥐니, 서현,

여보야까꿍, 연두고고, hanayume, 은근끌림자, 원경희, 방랑자, 제임스뽄드,

3D근로자, 수진, 고등어통조림, 아름들이, MoonPark, 쭈야,

찬솔, 모닝11, 하데스, dlanovdeir, 껌벅껌벅, hide-히데,  ming, 분당반달,

난희, 조선영, 쿨쿨, miso, 모닝뷰, 콜라, 물파스, 황보경, 새벽공주,

 네오미이리, , 파란패랭이, sabai, 이매망랑, 소냐, Ncinnamon,

안나지후대디, MissingYou동그라미, 희망사항, 수호천사,

 가문의 영광굴비, 시집간애기, happyday,구영숙, 복실이네. 짱돌,

NARU, 행복한 다니엘, 그냥, 찬솔, 모대학 영문과 학생들......

 

여기 이 이웃분들은 좀처럼 댓글을 안 달으시는 분들인데

제가 안 보는 것 같아도 이웃님들이 언제 왔다 가셨는지,

누가 오셨는지 다 알고 있답니다.

 그래서 다시 한 번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자 닉네임을 올렸습니다.

 이 분들 이외에도 너무나 많은 분들이 변함없이 제 블로그를 지켜주십니다.(닉네임을 안 가지고 계시는 분들)

이곳에 다 옮길 수 없을 만큼 훨씬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 감사합니다]만 적었다가 [블로그]라고 급하게 일어로 써 넣은 깨달음.

 

말 뿐만이 아닌 정말 이웃님과 함께 하는 시간 가져보려고 생각 중입니다.

깨달음은 올 겨울, 한국 찜질방에서 번개팅 같은 걸 하면 좋을 것 같다고 그러는데 

정말 그 계획이 실현 되도록 노력해 보겠습니다. 

나 혼자 살려고 도망치듯 옮겨 온 블로그인데

따뜻하게 지켜봐 주시는 이웃님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댓글49

    이전 댓글 더보기
  • 해피마마 2014.02.10 16:25

    케이님께서 제 이름을 기억하고 계시다니 정말 영광입니다^^ 여기 이사 오시고나서도 계속 잘 읽고 있습니다. 정말 전 케이님과 깨서방님 팬이거든요~ 천생연분이란 이런거구나 하면서 늘 흐믓하고 가끔은 같이 아파하면서 늘 응원하고 있습니다^^ 카나가와 사신 울엄마가 눈이 오랜만에 많이 봤다고 하셨네요.. 케이님도 깨서방님도 조심하시고 건강하세요^^
    답글

  • 2014.02.10 16:30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sunny 2014.02.10 18:36

    늘 즐거운 마음으로 방문하고 있어요.. 앞으로도 좋은 글 부탁드려요^^
    답글

  • 나무 2014.02.10 19:23

    케이님 글 열심히 읽고있답니다
    늘 건강하세요^^
    답글

  • antypotato 2014.02.10 19:52 신고

    전 오히려 티스토리로 옮기신 후 댓글도 달게된 애독자랍니다~
    주말엔 정말 오랫만에 동경에 눈이 많이 와서 아이들 눈싸움도 하고 이글루도 만들고... 집앞 골목 사람들 다 나와 함께 눈치우며 즐거운 시간 보냈네요.
    눈 피해 없으시죠?^^*
    답글

  • 봉누누 2014.02.10 20:16

    케이님과 깨서방님의 일상을
    보며 소소하고 잔잔한 두분의
    생활이 눈에 그려집니다..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길 진심으로
    기원해요..^^
    답글

  • 하루 2014.02.10 20:39

    와~ 케이님의 블로그를 좋아하시는 분들이 이렇게나 많군요.^^
    케이님, 깨서방님 저도 응원합니다!
    답글

  • 2014.02.10 21:56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ㅋㅋ 2014.02.10 22:36

    찜질방 정모하면 저도 참가하고 싶어요~~^^ 깨달음님이랑 케이님 넘 보고 싶어요`~^^
    답글

  • 복숭아 2014.02.11 00:17

    항상 응원하고 있어요~ 행복하세요^^
    답글

  • 지후아빠 2014.02.11 01:16

    케이님께서 적어주시는 글들이 오히려 제게 힘이 되고 위로가 됩니다. 감사합니다.
    답글

  • 2014.02.11 01:56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민들레 2014.02.11 02:32

    케이님과 깨달음님을 만나고 싶어하는 팬들이 무쟈게 많을 겁니다.
    고로 찜질방은 완전 대박날듯....ㅎ
    답글

  • 초밥냥 2014.02.11 03:47

    일본에 폭설이 내렸다고 하는데 케이님, 깨서방님 그리고 교민들이 안전하게 지내시길 바래요.

    답글

  • 맛돌이 2014.02.11 09:27

    좋은 이웃들이 참 많군요.
    행복하겠어요.
    답글

  • 서점 2014.02.11 10:43 신고

    저도 위 리스트에 오르도록 자주 찾아뵐께요 ^^
    좋은 이웃들이 많고 그 관계를 잘유지시키는 능력이 정말 좋으신것 같아요~

    답글

  • 예희 2014.02.11 12:21

    ㅎㅎㅎ 케이님~~~
    첨엔 댓글다시는 분들께 고맙단 인사하시나 보다 하구 욜심히 제 이름 찾았는디,
    옵써요.........
    아니넹~~~글쿠나 했네요,

    맞아요,
    몇년되도록 닉네임만 기억되는 사람 있어요,
    암튼 케이님 통찰력은 알아 봐 줘야 한다니깐요?
    답글

  • 죠제 2014.02.11 19:54

    댓글 자주 달지 못해서 죄송했는데 알아주셔서 감사하고 ,
    또 이웃님들의 고마움도 있겠지만 결국 케이님이 없었다면 이런분들도 없었는걸요~
    항상 케이님을 응원합니다~앞으로도 좋은 글 많이많이 올려주세요오~~~~~ ㅎㅎ
    요즘 소치올림픽 보는데 잼있네요~어서 한국도 금메달 소식이 있었으면 좋겠어요~
    케이님 감기 조심하시고 맛난거 많이 드시구요~~
    답글

  • 안나 2014.02.15 12:35

    조용히 왔다가는걸 어찌 아시고.. 뭔가 들켜버린것 같지만 기분이 좋네요^^ 저에게 많은 생각을 할수있는 글을 많이 올려서 감사해요. 배우고 또 배우고 갑니다. 깨달음님께 한국을 사랑해주시는 마음 감사하고 한국인들의 짖궂은 질문에도 성심성의껏 답을 해주시려는 모습도 감사하다고 전해주세요. 팬으로써 항상 건강하기를.. 그리고 마음하나하나가 너무 멋지시다고 전해주세요. 깨달음さん!いつも心から感謝しています。お会いした事はないですが、応援しています!お会いできたら、飲みに行きませんか?笑
    답글

  • 지후대디 2014.02.18 22:01 신고

    헉 어찌 아셨는지.. 조용히 글 재미있게 읽고 있습니다 ^^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