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인

감사함을 전하는 하루

by 일본의 케이 2015.12.31

우린 새해맞이 대청소를 했다.

매해 해왔던 것이기에 각자 자기가 맡은 곳을

깨끗이 닦고, 쓸고, 정리하고 ,,,

각자 자기방에 들어가 청소를 시작하고 1시간쯤 흘렀을까,,

너무 조용한 깨달음 방에 들어가보니

다림질을 하다가 날 쳐다보고는

평소 때도 정리정돈을 자기는 잘 하니까

특별히 청소라고 할 것도 없었다며

 이 다림질은 원래 아내가 하는 일인데 연말 대청소니까

자기가 대신해 주는거라며 거들먹 거렸다.


 

책장에 있는 내 책들을 정리하다보니까

몇 군데 빈 공간이 생겨서 자기 물건들을

넣어 두었다고 한 번 보란다. 

어느 한 쪽엔 과자를,, 또 다른 쪽엔

자기가 모시는 분들?을 한 곳으로 모아 두었단다.

[ ....................... ]

 

각자 의미가 다른 것들을 모아두어도 되냐고 물었더니

여러 신들이 모이면 [ 파워]가 더 강해질 거라는 생각에

한 곳으로 모두 모아 불당?처럼 만들었단다.

그래서 좋은 일이 생길 것 같은 예감이 들어

복권을 넣어 두었는데 아직 좋은 소식이 없단다.

난 다름질을 거의 마쳐가는 깨달음 옆에 조용히 앉았다.

그런 날 한 번 쳐다보더니 말을 걸었다.

[ 청소도 다 끝냈으니 뭐할까? ]

[ 음,,,할 일도 없고,,,설 연휴로 슈퍼도 쉬니까

먹거리라도 좀 사러 갈까? ]

[ 그러면 00홈센터 오늘도 영업하는 것 같던데 거기 가자 ]

[ 굳이 살 것도 없는데 거기까지 갈 필요 없는데.. ]

[ 아니야, 살 게 생각났어 ]

거기 가서 새해 맞이 복고양이 인형을 사가지고 오잔다.

그래야만이 새해에는 복권이 당첨될 것 같다면서 

다림질을 정리하고는 외출복으로 갈아입었다.

좀 여러 종류로 사서 블로그 이웃님들에게도 나눠 드리자고

2016년도에 건강복, 돈복, 사랑복, 공부복, 행복, 직장복,

복만 가득 가득 하시길 바란다며,,,,,

(일본 야후에서 퍼 온 이미지)

 

2015년이 지나가고 있네요.

블로그를 통해 많은 분들을 알게 되었고

분에 넘치는 관심과 사랑에 참 많이

행복하고 감사한 시간들이였습니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늘 응원해 주신 분들에게

이 자리를 빌어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 

전해드리고 싶습니다.

육체적으로 힘들었던 시간들이 있었지만

많은 분들 덕분에 가슴 한 구석은

늘 훈훈함이 함께 자리했던 한 해였습니다.

깨달음은 기회가 되면 꼭 여러분들께

감사의 커피를 대접하고 싶다고 합니다.

 그런 날이 꼭 오도록 노력해 보겠습니다. 

다사다난했던 한 해가 저물어 가고 있고

저희는 새로운 2016년을 맞이하려 합니다. 

새해에는 조금 다른 모습으로

좀 더 밝고 희망적인 내용들로

여러분들과 인사를 나눌까 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2016년도 행복 가득한 한 해 되시길

기원하며 건강하세요.


댓글72

    이전 댓글 더보기
  • 2016.01.01 22:58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노엘 2016.01.02 00:33

    감사의 커피는 제가 꼬옥 대접하고 싶네요
    한해동안 훈훈한 글 잘 봤습니다
    답글

  • 2016.01.02 00:59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베트남노처녀 2016.01.02 03:56

    좋은 글 감사합니다
    답글

  • 초록개구리 2016.01.02 20:22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답글

  • 모리모리 2016.01.02 21:18

    따사로운 햇살이 케이님과 깨달음님 댁에 가득 채워지는 한해가 되시길 기도합니다.
    좋은 글과 좋은 기운으로 제 생활의 한 부분을 채워주셔서 고맙습니다.
    건강, 또 건강하세요.

    답글

  • 2016.01.02 22:14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그림자 2016.01.03 11:18

    바쁜 연말을 보내고 오랜만에 들어왔더니 읽을 글이 많아 한참이나 행복한 시간이었읍니다.
    병신년에는 가정에 평화,건강,행운,사랑 모두 충만한 한 해가 되기를
    빌어봅니다.
    은퇴 2주째 너무나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읍니다.
    시간이 좀더 지나면 무료해서라도 예전의 생활이 그리워질까봐
    지금 열심히 한가로움을 만끽하고 있읍니다.
    케이님도 깨서방님도 편안한 연휴를 보내시기를 빕니다.
    답글

  • 실버양 2016.01.03 17:59

    케이님~깨서방님~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 잘 유지하셔서 행복가득, 즐거움 가득한 16년이 되시길 기원합니다!!
    올해도 좋은 이야기들 부탁드립니다^^
    답글

  • 김현식 2016.01.03 22:19

    케이님 깨달음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올핸 더욱더 건강해 지시고요 항상 행복하길 빌게요. 앞으로도 좋은글 많이 올려 주세요.
    답글

  • 김현주 2016.01.04 00:01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항상 많은 위로를 공감을 받고 갑니다 ~~
    깨달음 님~~
    明けましておめでとうございます
    답글

  • 블루칩스 2016.01.04 00:02

    2015년 한해 수고하셔써요 케이님 글에 세상사는 맛을 느끼고 생각하는 시간들이 좋았답니다 다만! 최근 글이 줄어서 불만이에요 ㅠㅠ 한참만에 와도 글 수가 적으니 힘이 빠져요... 올해는 힘내셔서 좀더 써주세요 악플보단 선플을 먼저 보시고 힘내세요!
    답글

  • cris 2016.01.04 04:00

    우연한 기회에 알게되어 매일 저녁 케이님의 블로그를 방문한지 벌써 한참 되었네요. 케이님 올해는 건강회복하시고 좋은일만 가득한 한해 되시길 바랍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답글

  • 위천 2016.01.04 17:13

    샬롬!
    늦은 인사를 드립니다
    년말이라 회사의 마무리와 송년 행사들이 겹쳐서 글을 이제서야 읽습니다
    위에 김현주님이 일본말로 신년인사를 했네요. 저도 같은 마음으로 두 분께 인사를 드립니다
    늘 건강하며, 행복하세요

    답글

  • 저 많은 복고양이들이 저에게도 복을 통째로 보내주는 것 같아요. 고맙습니다~
    케이님도 올해 행복하고 건강한 한해가 되길 빌어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답글

  • 해피마마 2016.01.05 11:46

    며칠 아파서 인사가 늦었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그리고 카드 잘 받았습니다!! 정말 분위기 좋은 예쁜 카드.. 아까워서 쓰질 못하겠어요..ㅎㅎ 감사합니다!! 저도 드리고 싶은데 주소를 몰라.. 아쉽지만..ㅠㅠ 케이님도 여러 사정이 있으실것 같아서 여기서라도 인사 드릴게요~^^
    답글

  • 솔개 2016.01.07 09:43

    새해에 케이님과 깨달음님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답글

  • 2016.01.09 10:0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김진경 2016.01.11 23:01

    안녕하세요 케이님. 한 6개월 전에 우연히 케이님 글을 읽게 되어서 첫목록 부터 차근 차근 정주행 했어요. 최근에 일을 시작했고 결혼도 해서 30년동안 살던 곳을 떠나 새로운 생활에 적응 하느라 이래 저래 힘들었어요. 친정도 제 집이 아닌 것 같고 신혼집도 제 집이 아닌 것 같은 마음이 들어서 혼자서 괜시리 힘들어 했는데 차분한 톤으로 본인의 생각을 조리있게 잘 써내려가는 케이님의 일상 글이 도움이 많이 되었어요. 저도 병원에서 환자를 만나는 직업이라 케이님의 아픔에 조금이나마 공감하고 어서 쾌차 하시길 바랬는데 글로 마음을 표현한 적이 없어서 새 해를 맞이해 용기를 내봅니다. 새 해엔 무엇보다 건강 꼭 되찾으셔서 깨서방님이랑 이은미 공연 보러 오셨으면 좋겠습니다. 많이 드시고 푹 주무세요. 평안을 빕니다 ♡
    답글

  • 문일형 2016.01.22 20:14

    항상 건강하셔서 재밌고 감동적인글 부탁드려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