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금 일본은..

SNS의 위력은 대단하다.

by 일본의 케이 2016.05.19

작년 6월, 제 블로그에 일본에서 부동산 회사에 다니는

은하씨(가명)의 열 불난 사연을 올렸습니다.

간단히 요약을 하자면, 일본에서 명문대 다니며

스타박스에서 알바를 하던

남학생이 한국으로 귀국 전, 살고 있던 방을 퇴실하면서

거짓으로 적어 낸  퇴실서와 함께

방을 개판으로 만들어 놓고 떠나버린 탓에

 같은 한국인으로 은하씨가 회사에서

참 입장이 난처했다는 것과

이런 상식이하의 행동으로 인해 한국인이

 일본에서 방을 구하기 힘들어졌다는 내용이였습니다.

그 글을 은하씨의 허락하에 내가 올렸던 이유는,

이런 한국인으로 인해 남아있는 한국인들이

피해를 본다는 것과 해외에서의 행동거지가

내 나라, 내 부모를 욕 되게 하고 있음을

재인식하라는 뜻이였습니다.

http://keijapan.tistory.com/705 

(한국인이 일본에서 집구하기 힘들어진 이유)

( 그 남학생이 해 놓고 간 방 안)

 

그 글을 읽으신 많은 분들이 어제부터 자신들의

페이스북과 트위터, 게시판에 올리기 시작하면서

이 남학생의 신상을 밝혀야하지 않냐고,

 이런 애는 혼쭐을 내야한다는 댓글들과 함께

범인?찾기를 하시 듯 계속해서 방문자수가 늘어났고 

오늘은 7만명이 넘은 분들이 그 글을 읽으셨습니다.

 

 

이렇게 가다가는 그 남학생이 밝혀지는 건 시간문제인데

SNS의 위력이 얼마나 컸던지

그 글이 올라오고 둘째날, 이 남학생으로 보여지는 분이

내게 이렇게 댓글을 남겼더군요.

[ 보증금으로 다 처리하면 될 것을 뭔 말이 많냐고,,,,]

반성의 기미가 전혀 보이지 않았고

본인이 뭘 잘못했는지 인식하지 못하고 있는 듯했습니다.

은하씨는 그 남학생에 대한 정보를 다 알고 있습니다.

저는 이 남학생이 누구인지, 굳이 알 필요도 없고

신상이 털리기를 바라지도 않습니다.

 하지만, 자신이 무엇을 잘못했는지,

 뭘 부끄러워해야하는지 

구별을 못하고 있다는 게 이 남학생보다는

 이렇게 무개념으로 성장시킨 부모는 도대체

어떤 교육을 시켰을지 조금 궁금하긴 했습니다.

 내 아들이, 내 딸이 해외에서 공부하고 학위 받는 게 

중요한 게 아니라  바른 인성으로 

제대로 된 인간으로 성장하고 있는지

냉철하고 엄한 시선으로 주시하고 체크하셔야 합니다.

혹여나 한국인으로서 자긍심이 없다고 한다면

국적을 바꾸고 살아가셨으면 합니다.

제발, 부탁입니다.

그곳이 어디든, 내 나라를 떠나 단 하루를 살더라도

해외에서의 내 모습은 바로, 내 부모, 내 형제 모습이며

 나아가 내 나라의 얼굴임을 명심하길 바랍니다.

이런 한국인들로 인해 해외에서 정말 바르고 열심히 살아가는

사람들마저 헐값 처리되는 일이 없도록

조심하고 또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댓글41

    이전 댓글 더보기
  • 홍선혜 2016.05.19 12:25

    본인이 뭘 잘못했는지 모르고 있는데 더 안타까워요;;타인의 힘으로 할수있는게 아닌데...
    답글

  • 해비 2016.05.19 13:45

    아아.. 열뻗치네요! ㅠ
    부끄럽고, 한국유학생들이 피해아닌 피해를 보게되었네요ㅜ
    답글

  • 로또냥 2016.05.19 13:57

    군대보내야 합니다. 자기 관물함, 물건정리정돈부터 배우게 군대를 꼭 보내야 합니다. 인성도 훈련과 교육이 수반되야지 저절로 바른사람이 되지는 않습니다
    답글

  • 이유라 2016.05.19 14:47

    너무 너무 공감됩니다. 외국이라서 오히려 조심하고 또 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매장당하는 건 안돼지만 아주 혼쭐이 나서 인생의 큰 교훈을 얻었으면 하네요.
    답글

  • 빼빼 2016.05.19 17:21

    제 얼굴이 다 화끈해지네요... 모쪼록 이 글이 많이 읽혀지길 바랍니다
    답글

  • 2016.05.19 21:23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2016.05.20 00:0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부릉부릉 2016.05.20 06:21

    고만고만한 집을 이사다니는데
    외국 얘기만이 아니란 것이...;
    지껀 악착같이 챙기고
    쓰레기만 두고 떠난 꼴을 볼 때 정말 부아가 치밀어오르던..
    쓰레기 봉투나 스티커 비용이 엄청난 것도 아닌데
    어쩌면 이따위 일까 싶었어요.
    남의 쓰레기를 치우는 찝찝함..ㅠ
    한번은 중고를 넘겨받기로 하고 중도금을 주고 물건 항목과 싸인지를 받았는데
    이삿날 거저줘도 못 쓸 물건을 떠넘기더군요. 니가 사기로 했다면서.
    으어어엉..-_-+
    답글

  • 2016.05.20 08:29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마네 2016.05.20 10:05

    배움이... 무슨소용인가 싶은 아이네요....
    보증금에서 처리 하라니..

    기본이 안되어 있다는 말로도 부족한데.,
    요즘은 유알 아니면 집구하기도 힘들어졌죠..
    지금 사는 동네 대학교가 주위에 많아 유학생도 많은데 한국에 대한 나쁜 소문 퍼지지 않기만을 바랍니다
    답글

  • 2016.05.20 11:04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조지아 2016.05.20 12:01

    그사람 참...ㅋㅋ 화장실에서 큰일보고나서 물안내리고 튀는거 당연하게 생각할 사람이네요
    답글

  • 허영선 2016.05.20 12:33

    아.. 이런글 보면 정말 승질납니다.
    요즘 사람들은 도덕적해이가 정도가 심해집니다.
    누군가 잘못을 지적하면 너나잘하셔 라는 반응...
    누군들 다른사람에게 트집잡아 나쁜소리 하고 싶겠습니다.
    너가 잘못했으니 말해주는 건데......
    저부터 그런적 없는지 잘 생각하고 행동해야 겠습니다.

    답글

  • 김치앤치즈 2016.05.20 22:40 신고

    케이님 블러그의 힘이 엄청난 것 같아요.^^
    답글

  • 카멜리온 2016.05.21 15:48 신고

    자신으로 인해 그 집단 전체가 싸잡아 욕먹게 만드는 행동을 하고 다니는 사람이군요.
    답글

  • 2016.05.21 18:20

    그야말로 노답이네요.. 하기사 반성할 사람이라면 애초에 저런 짓을 하지도 않겠죠. 보증금으로 처리하면 될걸 뭔 말이 많냐니 사람 치어놓고 치료비 주면 되는 거 아니냐고 하는 거랑 뭐가 다른지 몰겠어요. 그리고 이쪽에서 말이 많건 적건 니가 할 말은 아니지요 거 참 ㅋㅋ
    답글

  • 민들레 2016.05.22 02:55

    더이상~
    한국인이란...
    몇사람 때문에 욕먹는 일은 없어야 할텐데요~

    중국집 음식 시켜먹고 그릇을 닦아놓는 사람이 있는가하면...
    답글

  • 2016.05.24 09:4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Miri Codd 2016.06.10 08:56

    저희가 살던 오클랜드에서도 종종 이런일이 있곤햇어요. 참 안타깝고 그아이들의 부모가 누군지 아이교육을 어떻게 시킨건지 한심할 따름엿어요.
    답글

  • shinji 2016.06.17 13:47

    처음으로 댓글 남깁니다. 그 남학생은 자기 자신으로 인해 수 많은 사람들이 피해를 볼 수 있다는 생각은 한번도 해보지 않은 사람 같네요... 일본 사람들이 가장 꺼려하는 일 중 하나가 남에게 피해를 주는 것인데, 일본 유학을 한 게 참 헛되게 느껴지는 사람이네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