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인 신랑(깨달음)

남편에게 있어 한국은 자유의 나라

by 일본의 케이 2014.10.17

 

아침에 일어나 여자들은 씻고 아침 준비를 하고 있는데

남자 3명은 거실에서 웃고 까부는 소리가 났다.

잠깐 봤더니 셀카봉을 들고 사진을 찍고 난리다.

내가 생소해하자 제부가 자세하게 설명을 해주고, 깨달음이 역시 한국사람들은 센스가 있다고 

참 편리하다고 극찬을 하니까 일본에 가져가라고 나한테 주길래

필요없다고 고개를 저었더니 깨달음이 날 한 번 쳐다본다.


 

아침을 먹고 우리가 향한 곳은 담양이였다. 

 마침, 담양 메타세쿼이아 가로수 축제가 있어 관광지 분위기가 물씬 풍겼다.

[ 어머니, 늘 건강하세요]라고 적은 후에 깨서방이라고 작게 쓰고 있는 깨달음.

 

다음 코스는 죽녹원을 올라 한바퀴 돌고, 잠깐 쉴려고 앉은 정자에서 창 소리가 들리자

빛의 속도로 달려가는 깨달음을 따라 나도 같이 가봤더니 창 연습을 하시는 분들이 몇 분 계셨다.

다른 사람들은 밖에서 보고 있는데 혼자서 마루에 앉아 쳐다보고 있는 깨달음.

너무 가깝다고 이쪽으로 오라고 손짓을 해도 못들은 척하는 깨달음.

[ ..................... ]

 

국수거리에서 깨달음이 좋아하는 삶은 계란, 국수에 막걸리를 먹으며 

자긴 이런 곳이 너무 좋다고 행복하다고 빨개진 얼굴로 싱글벙글이다.

막걸리를 연거푸 마시는 깨달음을 한 번 쳐다봤더니 

내 시선을 피하며 계속해서 막걸리 잔을 기울리는 깨달음.

 

다음은 호텔에 짐을 풀고 온천욕을 즐긴 다음 저녁식사를 위해 담양시내로 다시 달렸다.

 

한국 올 때마다 먹을 기회를 놓쳤던 떡갈비,,,,

그렇게 먹고 싶어했던 떡갈비를 앞에 두고 깨달음이 약간 이성을 잃은듯

 정신없이 상추에 싸서 한 입 가득 먹는다.

천천히 먹으라고 그랬더니 진짜 맛있다고 이번엔 갈비뼈를 마구 뜯는다.

그걸 본 가족들도 깨서방 입맛에 맞은 것같아 다행이라고 많이 드시라고 한마디씩 해준다.

 

 

호텔로 돌아온 깨달음이 침대에 벌러덩 누우면서 한국말로 [ 진짜 좋아요~]라고 악을 쓴다.

[ ...................... ]

좋았냐고, 당신이 좋았다니 다행이라고 그랬더니

어제 엄마가 해주신 음식도 좋았고 오늘 갔던 곳도 너무 좋았다고

역시 한국은 재밌고 맛있다면서 가족들에게 감사하단다.

그리고 이제부터는 어머니에게 음식 해달라고 하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을 했단다.

먹을 때는 몰랐는데 곰곰히 생각해보니 그 연세에 혼자 음식하시느라 힘드셨을 거라고

다음부터는 어머님도 편하게 그냥 외식을 하는 게 낫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전라도는 음식이 맛있으니까 어딜 가도 괜찮을 것 같다고 앞으론 그렇게 하잔다.

아무튼, 당신이 대만족이라고 하니 나도 기분이 좋다고 그랬더니

내일은 또 어딜가냐고 아이처럼 눈을 반짝거리며 날 쳐다본다.

 대충 스케쥴을 설명해주고 내일은 내 말 좀 잘 들어라고 그랬더니

한국에 있는 동안은 그냥 자유롭게 보내고 싶으니 내버려 두란다.

[ ...................... ]

길을 잃을 수도 있고, 위험에 처할 수도 있으니 내 말을 들어야 한다고 그래도

괜찮다고 말은 안통해도 자기가 알아서 할 수 있단다.

그렇게 한국에 오고 싶어해서인지 어제부터 내 말은 전혀 안 듣고 있다.

한국에만 오면 깨달음은 자유로운 영혼으로 탈바꿈 해버리고 만다.  

내일은 또 얼마나 자기 멋대로 돌아다닐까,,,,

댓글21

  • h 2014.10.17 00:49

    깨달음님 너무 귀여우신듯 해요~^^ 케이님도 치료하느라 몸과 마음이 지치셨을테니 맛있는거 많이 드시고 원기 충전 하고 가셨으면 해요~
    답글

  • sss 2014.10.17 00:56

    깨달음님이 좋으셨다니 저는가족도 아닌데 왜 다행으로 느껴지는건지...^^
    케이님 글을 읽으며 너무 혼연일체 되고 있나봐요&&
    항상 느끼지만 깨달음님은 참 순수하고 가까이에 있는작은 행복에 크게 만족하시는
    소탈하고 솔직한 모습이 참 귀감이 됩니다.
    깨달음님 덕분에 우리가 가진 소중한 것을 떠올리게 되고
    케이님 글을 읽으며 아직 우리가 갖추지 못한 것에 주의하게 됩니다.
    두분 참 보기 좋으시고 맞춤으로 천생연분이십니다.
    특히나 깨달음님은 케이님을 만나 삶이 더욱 풍성해지신거 같아 보입니다.
    두분 소식 언제나 기쁘게 기다리며 저와 여기 모두의 삶을 응원합니다^^
    답글

  • 민들레 2014.10.17 01:11

    깨달음님이 하자는대로
    걍~ 지켜만 보세요
    저렇게 좋아 하시니...
    답글

  • 2014.10.17 01:14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블루칩스 2014.10.17 01:59

    글을 읽고 있는데 마치 옆에서 보는듯 깨서방형님의 모습이 그려집니다 얼마나 좋으시면 그럴까요 케이님이 한국에서만큼은 형님을 놓아주세요 ㅋㅋㅋ 그렇게 그리던 한국방문이 행복하셨다니 제가 다 기쁘네요~^^
    답글

    • 안지현 2014.10.19 10:38

      우연히 들어 왔는데 읽는내내 행복한 마음으로 감사하단 말씀 꼭 드리고 싶어서 자취를 남김니다.

  • 정재현 2014.10.17 06:53

    :) 깨서방님의 모습과 따뜻한 마음씨에 항상 감동합니다.
    그뒤에는 또 마음 따뜻한 케이님이 계시지요. 가족분들 또 케이님과 깨서방님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기를 기도드립니다♡
    답글

  • 김동일 2014.10.17 08:58

    한국 좋은곳 에서 좋은일 많이 만드시기를 바랍니다
    답글

  • 맛돌이 2014.10.17 09:11

    행복해하는 모습 너무 보기 좋아요.
    덩달아 기분이 좋아지네요.
    답글

  • 허영선 2014.10.17 11:43

    담양... 제 고향이라 너무 좋아요..저기 죽녹원에 창도 하고 한옥집 많은 곳으로 나가서 근처 한옥집이 우리 집이에요~~~ 너무너무 그리운 고향... 서울에 살아서 한달에 한 번 가기도 힘든데 케이님 블로그에서 보게 되니까 너무 반갑고 좋아요... 담양에서 즐거운 시간 보내셨다니 너무너무 감사하고 좋아요. 담양 군민 모두가 방문하시는 분들께 친절하게 하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담양 이쁘게 봐주세요~~~ 깨달음님이 너무너무 좋아하시니 저도 너무 좋네요~~~~
    답글

  • 해피마마 2014.10.17 13:51

    읽는내내 미소짓게 되네요~~^^ 깨서방님은 어딜가나 사랑 많이 받겠어요~~^^ 나무 순수하고 귀여우세요~~ 케이님도 고향에 가셔서 힐링이 되셨으면 좋겠어요~^^
    답글

  • 레몬구리 2014.10.17 14:00

    떡갈비 보고 이성을 약간 잃으신듯.... 에서 퐝 터졌습니다ㅎㅎㅎㅎ 실은 저도 아직 떡갈비 못먹어 봤어요 깨달음님이 맛나게 드시니
    저도 막 댕기네요 케이님 건강은 좀 회복되셨는지.. 좋은시간 보내다 가세요~~~
    답글

  • 그린스무디 2014.10.17 16:31 신고

    맛있게 드시는 모습 보니 저도 정말 먹고 싶네요.ㅋㅋㅋㅋ

    그나저나 저는 좋아하는 일본연예인 열애설을 접하고 멘붕상태입니다
    ㅠㅠㅠㅠㅠㅠㅠㅠ그냥 멍때리가 케이님 블로그가 생각나서 왔어요.
    댓글도 오랜만이네요. 날씨추워질텐데 건강조심하세요.

    답글

  • 아이 2014.10.17 19:37

    깨서방님 정말 소탈 그 자체네요..넘 정감있어요.
    답글

  • 와... 2014.10.19 00:24

    셀카봉 사진 빵터졌어요. 남자셋이서 ㅋㅋㅋㅋ 너무 재미있게 잘 읽고 갑니다
    답글

  • 한혜영 2014.10.19 00:24

    셀카봉 사진 빵터졌어요. 남자셋이서 ㅋㅋㅋㅋ 너무 재미있게 잘 읽고 갑니다
    답글

  • 탁이 2014.10.20 21:57 신고

    좋은 시간 보내셨나 봅니다!!
    답글

  • 슬우맘 2014.10.21 15:55

    어른에게 이런말 하면 안되지만..깨서방님 너무 귀여우세요..ㅜㅜ..ㅎㅎ담양가셨네요.저도 얼마전 국수먹고 왔어요~전 국수보다 계란이 더 맛있더라는..ㅎㅎ 남은 일정 즐거웠길 바라며 다음 글 읽어보러 갑니다~~ㅎㅎ
    답글

  • 채영채하맘S2 2014.10.21 17:42

    케이님의 눈치를 보긴 했지만 까닭음님 완전 신나신것 같네요. 맛난 것도 많이 드시고 부러워요
    답글

  • paucha 2014.10.31 15:39

    멋있는 분이세요.
    답글

  • 고추장 2014.11.16 08:22

    맞아요. "한국은 재밌고 맛있다"는 깨달음님말. 아~ 저도 부모님 건강하실때 담양에 모시고 가서 온천도 하고 국수도 먹고 싶네요. ㅠ ㅠ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