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인

일본인들도 의외로 좋아하는 한국반찬

by 일본의 케이 2014. 10. 23.

 

약 10개월만에 김치를 담그는 것 같다.

지난 주, 일본인 친구에게서 전화를 받고 어제 저녁부터 준비를 했었다.

 날이 추워지니까 따끈한 김치찌게가 먹고 싶다는 친구...

겸사겸사 깨달음 친구분들에게도 좀 보내야할 같아서 하나하나 포장을 하다가

문득 집 근처에 사는 일본 아줌마 요시무라씨가 생각나 연락을 했더니

오늘 당장 만날수 있다고 약속장소를 알려주신다.

 

약속장소에 도착, 휙~한 번 훑어봤더니 뒷모습이 보이길래

[ 언니~]라고 부르자 손을 흔들며 [ 돈생~동생 ]하며 반갑게 맞이해준다. 

오랜만이라고(4개월만) 인사를 나누고 김치를 드렸더니

김치 담그는 걸 왜 말하지 않았냐고, 작년 김장 때처럼 같이 담그면 좋은데

 이번엔 왜 혼자했냐고, 자기도 같이 하고 싶었다고 투정을 하신다.

귀여워서 카메라를 들이댔더니 오늘은 자기 모습이 심란하니까 하트처리 해달라신다.

[ ........................ ]

김치봉투를 꺼내면서 맛있는 냄새난다고 봉투에 코를 갖다대고 좋아하신다. 


 

그 다음, 요시무라씨가 김치 보다 더 좋아했던 게 한국에서 내가 가져온, 쥐포와 김가루였다.

쥐포를 보더니 얼굴까지 빨개지며 자기가 좋아하는 걸 어떻게 알았냐고

역시 케이는 일본인 마음을 잘 안다고

한국말로[ 고마워요~~정말 고마워요~]를 몇번 말씀 하신다.

 

쥐포를 보고 한국산이냐고 재차 묻더니

코리아타운에서 파는 건 한국맛이 나질 않더라고 

달달하게 만든 고추장에 찍어 먹으면 밥반찬도 되고

남편 술안주에도 좋더라면서 오늘 쥐포는 남편 모르게 자기 혼자 먹겠단다.

김가루 봉투도 몇 번 냄새를 맡아보면서 참기름이 한국 참기름이냐고 또 묻는다.

그렇다고 우리엄마가 직접 짜신 참기름으로 만든거라 그랬더니

 밥에 뿌려 먹으면 금새 한그릇을 먹어 치운다고 밥도둑이란다.

한국반찬 앞에선 다이어트를 할 수가 없다고

 깻잎을 뜨거운 밥에 올려 먹으면 젓가락이 멈추질 않는다면서

여러 한국반찬들을 나열하길래, 언니는 한국정보통이니까 잘 알겠지만

다른 일본인들은 나물이나 김외에는 잘 모를거라고 그랬더니

나보고 모르는 소리 하지 말라며 자기 주변에 있는 친구들이 좋아하는 반찬이 주로

 창자젓, 양념게장, 고추장 멸치, 두부조림이라고 한국사람들이 좋아하는 밑반찬은

일본사람 입맛에도 맞아서 다 좋아한단다.

다들, 한국을 많이 다니다 보니 식당에서 공짜로 나오는 반찬들을 먹어보고

김치 이외의 반찬 맛을 알고 있다고 한국반찬을 찾는 일본인이 많아졌는데 왜 그걸 모르냐고

나보고 코리아타운 가서 공부 좀 하고 오란다. 

[ ........................ ]


(구글 이미지에서 퍼 옴)

 

일본인이 좋아하는 반찬 랭킹에 김치가 꼭 뽑히고 있는 건 알고 있었지만

이렇게 밑반찬까지 알고 있을거라 솔직히 생각을 못했다.

김치 잘 먹겠다면서, 다음달 좀 더 추워지면 자길 위해 같이 김장을 도와달라는 요시무라씨.. 

알겠다고 약속을 하고 나오는데 김장하는 날 한국식 [계란말이]도 좀 가르쳐 달란다.

[ ........................ ]

[계란말이]라는 말에 깨달음을 보는 것 같아 피식 웃음이 나왔다.

이 언니도 늘 자기 몸엔 자신도 모르는 한국인의 피가 섞였을 거라고

 농담반,진담반으로 했던 얘기가 떠올랐다.

그러고보면 내 주위엔 깨달음처럼 한국음식에 관심이 많은 일본인들이 참 많다.

다음부터는 친구들에게 한국반찬들도 좀 만들어 끼워보내야 될 것같다.

만나면 늘 사람을 유쾌하게 만드는 요시무라 언니...

김장할 생각 전혀 없었는데 언니를 위해 시간을 내야겠다.


댓글32

    이전 댓글 더보기
  • 하마곰 2014.10.23 21:41 신고

    서울역 롯데마트를 가보면 일본 관광객들이 엄청난 양의 김과 김자반. 유자차를 사가는 것을 볼 수 있어요. 요즘 한국에는 일본식 가정식을 파는 식당이 생기고 있답니다. 일본에도 진짜 한국식 백반집도 있겠지요?
    답글

  • 2014.10.23 22:3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김동일 2014.10.23 22:42

    김치가 최고입니다 ,,,
    답글

  • 블루칩스 2014.10.23 23:31

    참 사람냄새 나게, 맛있게 사시는거 같아요 유유상종이란 사자성어가 왜 나쁜의미로 먼저 다가오는진 알수없으나 좋은 사람곁엔 좋은 사람이 있는것같습니다 한국엔 벌써 첫눈이 내렸구요 이제 가을도 바쁘게 떠나려하네요 따듯한 겨울 맞이하시길~
    답글

  • 김이당 2014.10.24 00:11

    매운 음식이 대부분이라 싫어 할 줄 알았는데 좋아한다니 다행이네요 ㅎㅎ.. 김치하신 보람이 있으시겠어요
    답글

  • 앙상블 2014.10.24 00:41

    한국 반찬도 잘 먹는군요! 신기하네요..
    실제로 일본여행중 백화점 음식코너에 당당하게 한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잡채를 보고 신기했어요..
    저도 엄마랑 여행시 일본 가정식도 먹고 그랬는데... 입에 잘 맞더라구요.
    엄마가 혹시 고추장을 찾을까 챙겨갔는데.. 한번도 꺼내지 않고 잘 먹었어요.

    답글

  • 2014.10.24 04:01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굄돌* 2014.10.24 09:37 신고

    ㅎㅎ
    일본과 한국이 참 가깝구나 싶어요.
    그래서 이렇게 미각이나 정서가 비슷한 사람이 많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들거든요.
    깨달음님이나 그 언닌 더 특별한 경우겠지요?
    답글

  • 2014.10.24 10:18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2014.10.24 12:10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민들레 2014.10.24 12:15

    케이님의 컨디션이 좋아지신것 같아 반갑습니다.
    맑은 하늘에서 내려오는 바람이
    조금 싸늘하지만 나들이 하긴 어느 때보다 좋은 날
    넉넉한 마음으로 느끼는 감정이 편안했으면 하구요
    항상 행복을 위한 케이님의 행로가 기쁨이길 바랍니다.

    답글

  • 다마내기 2014.10.24 15:18

    바쁘다는 핑계로 인터넷쇼핑몰에서
    김치주문했는데 반성하게 되네요~ㅠㅠ
    답글

  • 스포츠문이카톡LNG7 2014.10.24 16:45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 2014.10.24 23:32

    우와ㅇ♡ㅇ한국음식을 좋아한다니 왠지 감사한 마음이 드네요...
    답글

  • 여행홀릭 2014.10.26 02:45

    예전 제 남친이 일본인이었는데 감자탕을 진짜 완전 좋아하던 사람이었어요. 일본인들도 자극적인 음식이 아니면 한국음식 대부분 즐기는듯해요^^ 근데 순대는 진짜 싫어하더라구요 ㅋㅋ 낼 훗카이도가는데 벌써부터 일식먹을 생각에 흥분되네요♡.♡
    답글

  • 라콤 2014.10.28 17:59 신고

    이제 곧 김장철이네요~^^
    답글

  • 함대 2014.10.28 19:56 신고

    외국에선 김을 그렇게 좋아하더라고요 ㅎㅎ
    답글

  • FKI자유광장 2014.10.29 09:26 신고

    한국 밑반찬이 최고지요 ㅎㅎ
    답글

  • Naturis 2014.12.07 02:38 신고

    잠이 안와서 읽었는데 재밌네요~ㅋ
    답글

  • 일본드라마순위찾다가 2015.03.04 06:44

    이것 저것 재밌게 보고 갑니다.

    한국 오는 일본인에게 언제나 호평 받는 안동찜닭(청량고추 안 넣고 안 맵게), 부대찌개, 철판으로 뭐 먹고 난 후 철판에 볶는 볶음밥&오고케,
    항상 호평 받습니다.
    두부조림 하나 배워가서 저도 아는 한도내에서 정보 공유하고 갑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