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인

날 좋은 날, 일본주부들이 제일 먼저 하는 습관

by 일본의 케이 2014. 10. 7.

 

 

새벽부터 몰아쳤던 태풍이 한차례 지나가더니 거짓말처럼 따사로운 햇살이 내비친다.

이렇게 날이 화창해지면 어느 맨션, 주택, 아파트할 것 없이 

베란다에 이불을 널고 있는 모습들을 흔하게 볼 수 있다.

 

일본은 습기가 많아서도 그렇지만 다타미생활(일본식 돗자리)을 많이 하다보니 

겨울이면 두꺼운 이불을 깔고 덮게 되고(온돌방이 아닌 경우가 많음),  

이불세탁도 자주 할 수가 없어 이렇게 햇빛 좋은 날은 꼬실꼬실하게 말린다.

햇빛에 쐬어 두면 각종 기생충, 집먼지, 진드기 등을 퇴치할 수 있고

특히, 곰팡이도 방지할 수 있어

 아토피나 호흡기질환이 약한 분들에게는 자주 말리는 게 건강에도 좋다고 한다.

(일본 야후 이미지) 

 

그리고 이불을 그냥 널어놓기만 하는 게 아니라 

 이불에 붙은 먼지나 잡티를 털어 내기 위해 두들기는 후통다타키 (布団たたき)라는 재밌는 도구도 있다.

100엔샵에서도 쉽게 구입이 가능하고,

요즘엔 실용성과 함께 귀여운 케릭터모양의 두둘기가 인기를 끌고 있다.  

또 다른 용도로는 아이들 야단칠 때도 이 두둘기가 큰 역할을 하기도 한다. 

(일본 야후 이미지)

 

요즘엔 바쁜 엄마들이 섬유탈취제로 이불말리기를 대신하는 경우가 늘어가는 추세이기도 하고

두들기는 소리가 시끄럽다고 이웃집과 트러블이 생기긴 하지만

그래도 이렇게 빛 좋은 날이면 변함없이 주부들이 이불을 널기 위해 베란다에 나온다.

그래서인지 나도 이런날이면 베란다 가득 이불을 걸쳐 놓는다.

한나절 널어둔 이불은 뽀송뽀송 잘 소독이 되기 때문에 

 저녁에 덮고 누우면 내 어릴적, 우리 엄마도 햇빛 좋은 날엔 이불을 털어 말리던 기억이 떠오른다.

그래서 일본 주부들에겐 일상적인 이불널기 습관이 난 맘에 든다. 

 한국 어딘가에선 아직까지도 이불을 널고 있겠지.... 

댓글14

  • 강춘 2014.10.07 04:46

    이불털개까지...
    역시 디자인의 나라 일본입니다.^^*
    답글

  • 맛돌이 2014.10.07 07:41

    뽀송뽀송한 이불
    정말 행복한 느낌이지요.
    답글

  • 김동일 2014.10.07 10:05

    잼나게 생기었어요
    파리채모양의 이불털이개 ...
    사람사는곳은 같은가 봅니다
    예민하신분들은 어디고 있나봐여

    옆집 아줌마 시글해여 ㅎㅎㅎㅎㅎ

    답글

  • 2014.10.07 10:3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답글

  • 2014.10.07 11:24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2014.10.07 12:0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2014.10.07 12:49

    건물 벽면에 먼지가 이불에 묻지는 않나요??
    답글

  • 위천 2014.10.07 19:53

    정겨운 것들이 점점 사라져 가는 세상이지요
    단지 편하지 안타는 이유로만 사라져 가는 옛 것들이 정겨울 때가 많이 있습니다
    일본에 잠시 머물때 많이 본 장면이기도 하네요
    답글

  • 2014.10.08 01:0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답글

  • 박씨아저씨 2014.10.08 15:39

    두드리면서 스트레스도 풀리겠는데~ㅎㅎㅎ
    답글

  • 굄돌* 2014.10.08 16:48 신고

    한국의 돈 나가는 아파트에는 이불을 못 널게 되어 있어요.
    외관상 좋지 않고 고급스런 이미지에 부합하지 못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지요.
    저도 예전에 빌라 살 때는 수시로 이불을 널었는데 지금은 맘대로 못하고 사네요.
    비싼 아파트에 살기 때문이 아니라
    베란다가 불편하게 만들어졌어요.
    그런데 후통다타키가 참 맘에 드네요.
    답글

  • 민들레 2014.10.09 04:17

    날씨 좋은날 집에 있을때는 저도 이불을 내다 널어요
    오래전에 일본갔다 후통 다다키를 사왔는데 한국에서도 팔고 있더라구요~ ㅎ
    답글

  • 레이카 2014.10.12 17:34

    뉴스에서 후통 타타키소음 때문에 이웃트러블에 살인까지 일어났다는 소식을 듣고 남일이지 하고..넘겼는데, 오늘 아침 6시에 건넛편 맨션에서 후통타타기 소리에 울림까지 합쳐서 마치 총쏘는 소리처럼 울려퍼져서 놀라고 남일같지 안터라구요. 저는 개인적으론 시간대를 좀 골라서 후통 타타키 하면 상관 없구요.. 유학생때는 80세 일본 할머니 집에 세와를 한적이 있는데 해가 좋은 날이면 후통 널어 후통타타키를 가르쳐주셔서 해보았지요. 8층 맨션에서 난간을 먼저 죠킹으로 딱고 후통 널구 후통이 바람에 안날라가게 집개로 집고 시간 되서 뒤집어 널구 후통 타타키 하고 타타미방에 있는 오시이레에 개어 넣는데..할머니댁 난간은 앞뒤 알루미늄 샷시로 뚤려서 죠킹으로 먼지 딱기가 어렵지 안았어요. 그런데 케이상이 참조사진으로 후통 널은 맨션 카베는 꽉 막혀있어서 (저희집도 이런 베란다에요) 후통 널기에 먼지를 딱기가 애메한것같어서 전 한번도 널지는 않고 페브리즈나 정기적으로 우모같은 경우 후통센탁업소에 맡겨요. 뽀송뽀송하게 새것처럼 되어 오더군요. 저희집 맨션에두 참고 사진처럼 해가 나오면 후통 널은 집들이 종종 보이는데 베란다박 벽의 먼지는 어떻게 하고 널은 것인지 굉장히 궁금합니다..
    답글

  • 채영채하맘S2 2014.10.16 00:4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