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인 신랑(깨달음)

남편의 이성을 잃게 만드는 한국음식

by 일본의 케이 2014.05.04

 황금연휴인데 특별히 갈 곳도 없고,,,,

그래도 왠지 어딘가를 가야 될 것 같아 집을 나섰다.

가는 길에 점심을 먹기 위해 잠시 들렀던 식당가.


 

깨달음은 츠케멘을 시켰고,,,난,,,고민을 하다가 그냥 쥬스를 한 잔 시켰다.

여전히 찾지 못한 입맛 때문에...벌써 3kg가 빠진 상태다.

면을 한 젓가락 후루룩 먹던 깨달음이 자기가 맛있는 것 주문 해 두었다고

호주머니에 넣어 둔 번호판을 꺼냈다. 

 

삐~삐~, 번호판이 울리자 잽싸게 가서 식판에 가져온 것은 해물 순두부찌개였다.

이런 매콤한 찌개를 먹으면 내 입맛이 돌아올 것 같아서 주문했단다.

 

그러면서, 자기가 우선 한 번 먹어 보고 준다고 나보고 츠케멘 먹고 있으란다.

약간 분위기가 이상했지만,,,그냥 난 면을 몇 가닥 먹고 있었고

깨달음은 별 기대 안했는데 생각보다 맛있다고 계속해서 국물을 떠먹으며

급기야, 김치도 올려 달라 그래서 하나 올려 줬더니

숟가락이 멈춰지질 않는다고 계속 먹는다.

 

 찌개 식판을 내게 줄 기미가 전혀 없길래

보다 못해 그거 나 먹으라고 주문하지 않았냐고 그랬더니

그럴 생각이였는데 먹다보니까 맛있어서 자꾸만 먹게 됐단다.

매번 느끼는 건데, 이 남자는 맛있는 것 앞에선 자기 아내도 안 보이는 경향이 있다.

오직 본능에 충실한다,,,, 특히 맛있는 한국음식을 만나면 더더욱~

내가 요즘 식욕이 없어서 그러러니 하고 넘어가는데  

깨달음이 유일하게 상대에 대한 배려를 잠시 잊여버리는 순간이기도 하다.

 한국 과자 앞에서도 그렇 듯,,,,

 

혼자서 배 불리 먹고, 돌아가는 버스 안에서는 한국 노래 ZI-A 의 [술 한잔 해요]를 들으며

역시 한국노래는 애간장을 녹인다는 둥,,,슬픔의 도가니에 빠트린다는 둥,,,,

멜로디에 맞춰 고개를 저어가며 허밍으로 따라하고 있다.

[ ..........................]

 

다른 건, 늘 상대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배려하고 이해심도 많은데

왜? 음식, 그것도 한국음식 앞에선 이상할 정도로 약간 이성을 잃을까?...

어떻게 보면 참 순진하다는 건데,,, 어떻게 보면 참 이기적이다.

다른 남자들(한국남자)들도 그런가?

깨달음이 한국사람이였으면 이러지 않았을 거라는 생각도 들긴 하지만

 이 단순한 사고가 진짜 알다가도 모르겠다.

 


댓글21

  • 그린스무디 2014.05.04 01:30 신고

    에잉 저는 잘 드셔서 좋은데요?ㅋㅋ
    한국음식에 특히 더 빠지신다니 기분 좋네요^^

    깨작깨작보단 훨 낫잖아요. 음식 먹을때만 봐주셔요 케이님ㅋ
    답글

  • Chris 2014.05.04 02:34

    정말 좋아서 그런것 같은데요.
    호주인이랑 결혼한 후배는 남편이 한국음식 싫어해서 너무 힘들어 하는데...보기 참 좋네요.
    포스팅 보니 메콤한 찌게가 생각납니다. ㅠㅠ
    답글

  • 늘 푸른 솔 2014.05.04 05:49

    깨달음 님은 전생에 한국분이듯...
    늘 행보하신 케이님
    체중 조절 잘 하시구요
    답글

  • 굄돌* 2014.05.04 08:14 신고

    조사해보면 분명 뭔가 나올 거예요.
    깨서방님 몸엔 한국인의 피가 흐르고 있을 거예요.ㅎ
    답글

  • 홍선혜 2014.05.04 11:54

    깨서방님을 한국홍보대사 하실 생각없으신지??^^항상 한국사랑해주셔서 감사해요^^
    답글

  • xena 2014.05.04 17:00

    육개장이나 콩나물국밥, 또는 매운 냉면류같은것도 좋아하실까요? ^^ 맛있게 드시는 모습을 보니 순두부찌개가 급 땡기네요..^^
    답글

  • 흑표 2014.05.04 21:28

    갑자기 순두부찌개가 땡기는데요^^*

    개서방님이 한국음식을 좋아하니

    케이님도 아무래도 접할 기회가 많으니 그리 위로를..
    답글

  • 히어로 2014.05.04 21:38

    남편분 넘 좋으세요. 저도 일본인이랑 결혼했는데 울 남편도 한국은 별로 안좋아하는 것 같은데 한국음식은 좋아하네요. 심지어 보신탕두요.
    답글

  • 못난이지니 2014.05.04 23:38

    깨달음씨가 한국음식을 좋아하시니 케이님은 행복하시겠습니다.^^
    근디 순두부에 함께 나온 반찬이 김치뿐이라니.. 조금 허전해 보이네요.
    아무리 일본이라고 해도 한식은 한식스럽게 조금 넉넉한 반찬이 제공됐으면 하는 희망을 가져봅니다.^^
    답글

  • 민들레 2014.05.05 00:51

    맛있는걸 어떡해요~?ㅋㅋ
    저도 한 순두부 해요
    먹는것도 만드는것도...
    제 주위에 식탐 하는 사람들을 보면 많이는 안드시더라구요
    그나 저나 케이님 체중이 줄 정도로 입맛을 잃어서 큰일이네요
    답글

  • 벼룩 2014.05.05 11:04

    저는 일본 음식... 특히 가정식 반찬?들 엄청 좋아해서, 전생에 일본 사람이었냐는 얘기듣거든요. 깨서방님은 저랑 반대..ㅋ 그래두 깨서방님은 케이님이 한국 음식도 해주시구 요렇게 사먹기도 하시구 많이 해소가 되시니 행복?하신 거죠.
    답글

  • 2014.05.06 00:41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지후대디 2014.05.06 12:12 신고

    남자들은 종종 무엇에 집중하느라 이전 상황을 잊곤 한답니디 저만 그런줄 알았는데 4살배 아들도 그런모습이 보이는걸 보면 ^^
    답글

  • 초밥냥 2014.05.06 16:48

    그게 저...깨달음 아저씨를 조금 이해가는 것이...
    저 원래 밥 많이 않 좋아하는데, 한국음식 갑자기 땡길때가 있고, 오늘은 언니 밥하고 누룽지까지 먹고 싶어하다가
    무안해서 나중에 아닌척 했어요. 건강하고 맛있고, 따뜻한 한국음식. 케이님도 깨달음 아저씨도 두분다 많이 드세요~
    답글

  • 소라 2014.05.07 17:58

    한국 남자들도 뭐 ㅋㅋㅋ
    남자란 단순해서 몇가지 꽂히는 분야에선 그런것 같아요
    답글

  • 헤레스 2014.05.10 04:34

    케이님 혹시 일베 하시는건가요? 그렇다몀 상관없겠지만 혹시 모르시나해서 말씀드려요 지금 홈피에 다신 노란리본은 일베라는 사이트에서 노무현대통령을 비하하기 의해 만든 이미지에요 본이미지는 리본이 떨어져있지않고 붙어있구요
    답글

  • 2014.05.11 14:47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JS 2014.08.02 16:57

    정말 오래간만에 찾아와 글들을 읽는 중 입니다. 5월초 부터 일이 있어 약 2달만에 돌아와 보니 반가운 소식들이 많아서 좋습니다. 깨달음님 뿐만 아니라 저희 신랑도 음식에는 좀 처럼 틈을 주지 않는답니다 ^^
    답글

  • 냥이 2014.09.14 19:08

    미식가라서 그러시는거아닐까요.. 맛있는거 찾아다니는게 취미일수도 있구요..저도 맛집탐방, 여행이 취미에요~~~^^ 티비에나온 맛있는 음식을 먹기위해 그지역으로 여행가고 그래요..
    답글

  • 상재리제 2014.10.05 11:57

    재미있는 글이라 읽고 써봅니다 저희 한중부부인데 주문한 음식이 누가 시켰던 그릇을 두 개씩 달라고 합니다 언제부터 당연한 듯이 나누어 먹는 버릇이 생겼습니다 같이 살면서 생긴 습관인 듯 하구요 저도 첨엔 아내에게서 배운 거라 누가 먼저 할 거 없이 그렇게 하게 되더군요 저도 맛있는 거 먹다 보면 옆을 안 보고 먹는 편이였는데 아내덕분에 고쳐진 거 같습니다 ㅎㅎ
    답글